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두바이 86층 건물 대형화재…인명피해 우려
입력 2017.08.04 (09:39) 수정 2017.08.04 (10:53)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동 아랍에미리트의 두바이에 위치한 초고층 주거 건물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아직까지 확인된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보도에 최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86층짜리 초고층 건물의 한쪽면이 불길에 휩싸였습니다.

건물 아래로는 강한 화염과 건물 파편이 쉴 새 없이 쏟아져 내립니다.

화재가 난 곳은 세계 최고의 초고층 건물 밀집 지역 두바이 마리나의 토치 타워로 두바이 거주 외국인들에게 인기가 높은 고급 아파트 빌딩입니다.

목격자들은 고층부에서 시작된 불이 건물 벽을 타고 다른 쪽으로 계속 번지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인터뷰> 화재 목격자 : "화재가 굉장히 빠르게 확산했습니다. 내 인생에서 이런 화재를 보게 되다니 믿을 수 없었습니다."

두바이 당국은 불이 난 뒤 곧바로 입주민들을 안전하게 대피시켰으며, 지금까지 보고된 인명 피해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번 화재는 진압이 가능한 수준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나 불이 난 시각이 입주민 상당수가 잠들어 있었을 새벽 시간대여서 사상자가 나올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순 없습니다.

두바이 마리나 요트 선착장 부근에 있는 토치 타워는 2011년에 완공됐으며, 지난 2015년에도 화재가 발생한 적이 있었지만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KBS 뉴스 최대수입니다.
  • 두바이 86층 건물 대형화재…인명피해 우려
    • 입력 2017-08-04 09:39:22
    • 수정2017-08-04 10:53:56
    930뉴스
<앵커 멘트>

중동 아랍에미리트의 두바이에 위치한 초고층 주거 건물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아직까지 확인된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보도에 최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86층짜리 초고층 건물의 한쪽면이 불길에 휩싸였습니다.

건물 아래로는 강한 화염과 건물 파편이 쉴 새 없이 쏟아져 내립니다.

화재가 난 곳은 세계 최고의 초고층 건물 밀집 지역 두바이 마리나의 토치 타워로 두바이 거주 외국인들에게 인기가 높은 고급 아파트 빌딩입니다.

목격자들은 고층부에서 시작된 불이 건물 벽을 타고 다른 쪽으로 계속 번지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인터뷰> 화재 목격자 : "화재가 굉장히 빠르게 확산했습니다. 내 인생에서 이런 화재를 보게 되다니 믿을 수 없었습니다."

두바이 당국은 불이 난 뒤 곧바로 입주민들을 안전하게 대피시켰으며, 지금까지 보고된 인명 피해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번 화재는 진압이 가능한 수준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나 불이 난 시각이 입주민 상당수가 잠들어 있었을 새벽 시간대여서 사상자가 나올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순 없습니다.

두바이 마리나 요트 선착장 부근에 있는 토치 타워는 2011년에 완공됐으며, 지난 2015년에도 화재가 발생한 적이 있었지만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KBS 뉴스 최대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