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일부 “미국과 북한문제 어느 때보다 긴밀히 공조”
입력 2017.08.04 (11:07) 수정 2017.08.04 (11:18) 정치
통일부는 "북핵, 북한 문제 관련해서 (미국과) 어느 때보다도 긴밀히 공조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유진 통일부 부대변인은 오늘(4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남한을 배제하고 미국과만 협상하려는 '통미봉남' 움직임을 보이는 데 대한 대책과 관련, "(한미는) 한미정상 공동성명에서 밝힌 바와 같이 한반도 평화통일 환경을 조성하는 데 있어 우리의 주도적 역할에 대해 공동의 입장을 분명히 견지하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 부대변인은 북한이 우리의 회담 제의에 대해 계속 답이 없는 데 대해선 "서두르지 않고 인내심과 끈기를 가지고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안정을 위해서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통일부 “미국과 북한문제 어느 때보다 긴밀히 공조”
    • 입력 2017-08-04 11:07:00
    • 수정2017-08-04 11:18:33
    정치
통일부는 "북핵, 북한 문제 관련해서 (미국과) 어느 때보다도 긴밀히 공조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유진 통일부 부대변인은 오늘(4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남한을 배제하고 미국과만 협상하려는 '통미봉남' 움직임을 보이는 데 대한 대책과 관련, "(한미는) 한미정상 공동성명에서 밝힌 바와 같이 한반도 평화통일 환경을 조성하는 데 있어 우리의 주도적 역할에 대해 공동의 입장을 분명히 견지하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 부대변인은 북한이 우리의 회담 제의에 대해 계속 답이 없는 데 대해선 "서두르지 않고 인내심과 끈기를 가지고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안정을 위해서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