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0초 뉴스] ‘넷마블’ 과로사 20대 직원, 산업재해 인정
입력 2017.08.04 (12:35) 수정 2017.08.04 (12:41)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11월 게임업체 넷마블에서 일하다 급성심근경색으로 숨진 20대 직원이 산업재해로 인정됐습니다.

근로복지공단은 최근 서울 업무상 질병판정위원회에서 해당 직원 유족이 낸 유족급여 청구에 대해 업무상 사유에 의한 사망으로 판단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발병 전 몇 달 동안 불규칙한 야간근무 등이 이뤄지고, 20대의 젊은 나이에 건강검진 내용상 특별한 질환도 확인되지 않은 점 등이 고려됐습니다.
  • [30초 뉴스] ‘넷마블’ 과로사 20대 직원, 산업재해 인정
    • 입력 2017-08-04 12:37:12
    • 수정2017-08-04 12:41:05
    뉴스 12
지난해 11월 게임업체 넷마블에서 일하다 급성심근경색으로 숨진 20대 직원이 산업재해로 인정됐습니다.

근로복지공단은 최근 서울 업무상 질병판정위원회에서 해당 직원 유족이 낸 유족급여 청구에 대해 업무상 사유에 의한 사망으로 판단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발병 전 몇 달 동안 불규칙한 야간근무 등이 이뤄지고, 20대의 젊은 나이에 건강검진 내용상 특별한 질환도 확인되지 않은 점 등이 고려됐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