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랑스 IOC 위원, “북한 상황 다음달 리마 회의서 논의”
입력 2017.08.12 (02:20) 국제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따른 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다음 달 회의에서 이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라고 IOC 관계자가 밝혔다.

프랑스 IOC 위원은 11일(현지시간) "다섯 달여 앞으로 다가온 동계올림픽이 북한과의 국경선 50마일 남쪽에서 개최된다는 점을 우려하고 있다"면서 "우리는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 상황이 다음 달 페루 리마에서 열리는 IOC 회의에서 논의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프랑스 IOC 위원, “북한 상황 다음달 리마 회의서 논의”
    • 입력 2017-08-12 02:20:22
    국제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따른 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다음 달 회의에서 이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라고 IOC 관계자가 밝혔다.

프랑스 IOC 위원은 11일(현지시간) "다섯 달여 앞으로 다가온 동계올림픽이 북한과의 국경선 50마일 남쪽에서 개최된다는 점을 우려하고 있다"면서 "우리는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 상황이 다음 달 페루 리마에서 열리는 IOC 회의에서 논의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