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하원 외교위원장 “한미FTA, 美 각지서 강력 지지받아”
입력 2017.08.28 (18:47) 수정 2017.08.28 (19:41) 정치
한국을 방문 중인 에드 로이스 미국 하원 외교위원장은 28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이 다양한 혜택을 창출하면서 미국 각지에서 강력한 지지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로이스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강경화 장관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미국 정계의 대표적인 '지한파' 인사인 로이스 위원장은 자신을 포함해 테드 요호 하원 외교위 동아태소위원장, 에미 베라·브래드 슈나이더·제니퍼 곤잘레스 하원의원으로 구성된 의회 대표단을 이끌고 지난 27일 한국을 찾았다.

강 장관은 이에 대해 한미 경제 동맹의 핵심인 한미 FTA의 상징성과 경제적 성과를 상세히 설명하면서, 이와 관련한 미국 의회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로이스 위원장은 또 "금번 방문은 한미 동맹의 중요성과 함께 굳건한 연합방위태세를 재확인하기 위한 것"이라며 "잇따른 북한 도발에 대해 그간 국제 사회가 한목소리로 신속히 대응할 수 있었던 데에는 한미 양국 간의 긴밀한 공조가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다.

강 장관은 "한미 양국이 정치·안보·경제 분야 등 다방면에서 긴밀히 협력해 오고 있으며 특히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응한 유엔 대북제재 결의 이행을 포함, 대북 정책 관련 긴밀한 공조를 유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 美 하원 외교위원장 “한미FTA, 美 각지서 강력 지지받아”
    • 입력 2017-08-28 18:47:08
    • 수정2017-08-28 19:41:40
    정치
한국을 방문 중인 에드 로이스 미국 하원 외교위원장은 28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이 다양한 혜택을 창출하면서 미국 각지에서 강력한 지지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로이스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강경화 장관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미국 정계의 대표적인 '지한파' 인사인 로이스 위원장은 자신을 포함해 테드 요호 하원 외교위 동아태소위원장, 에미 베라·브래드 슈나이더·제니퍼 곤잘레스 하원의원으로 구성된 의회 대표단을 이끌고 지난 27일 한국을 찾았다.

강 장관은 이에 대해 한미 경제 동맹의 핵심인 한미 FTA의 상징성과 경제적 성과를 상세히 설명하면서, 이와 관련한 미국 의회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로이스 위원장은 또 "금번 방문은 한미 동맹의 중요성과 함께 굳건한 연합방위태세를 재확인하기 위한 것"이라며 "잇따른 북한 도발에 대해 그간 국제 사회가 한목소리로 신속히 대응할 수 있었던 데에는 한미 양국 간의 긴밀한 공조가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다.

강 장관은 "한미 양국이 정치·안보·경제 분야 등 다방면에서 긴밀히 협력해 오고 있으며 특히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응한 유엔 대북제재 결의 이행을 포함, 대북 정책 관련 긴밀한 공조를 유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