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재용 부회장, 1심 판결 불복 항소
입력 2017.08.29 (07:13) 수정 2017.08.29 (07:1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습니다.

이 부회장 측 변호인은 1심 재판부가 법리 해석과 사실인정을 제대로 못 해 뇌물공여 등 5개 혐의를 모두 유죄로 판단했다는 내용의 항소장을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출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박영수 특별검사팀도 조만간 법원에 항소장을 제출할 예정이어서 다음 달 열릴 항소심에서는 이 부회장과 박근혜 前 대통령 사이의 청탁 여부 등을 놓고 다시 치열한 법리 공방이 예상됩니다.
  • 이재용 부회장, 1심 판결 불복 항소
    • 입력 2017-08-29 07:16:12
    • 수정2017-08-29 07:19:39
    뉴스광장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습니다.

이 부회장 측 변호인은 1심 재판부가 법리 해석과 사실인정을 제대로 못 해 뇌물공여 등 5개 혐의를 모두 유죄로 판단했다는 내용의 항소장을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출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박영수 특별검사팀도 조만간 법원에 항소장을 제출할 예정이어서 다음 달 열릴 항소심에서는 이 부회장과 박근혜 前 대통령 사이의 청탁 여부 등을 놓고 다시 치열한 법리 공방이 예상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