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구이저우 대규모 산사태…2명 사망·25명 실종
입력 2017.08.29 (08:12) 수정 2017.08.29 (08:59)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 잇단 태풍으로 폭우가 내렸던 중국 남부 구이저우성에서 산사태가 나 마을 주택이 수십채가 매몰됐습니다.

최소 2명이 숨지고 25명이 실종됐습니다.

김도엽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거대한 돌산이 무너져 내립니다.

산 아래 민가로 집채만한 바위가 쏟아집니다.

중국 남부 구이저우성 나융현에서 어제 산사태가 발생했습니다.

미처 대피할 새 없이 갑작스럽게 발생한 산사태로 최소 28가구가 매몰됐습니다.

<녹취> 마을 주민 : "집이 많이 매몰됐어요."

날벼락을 맞은 마을 사람들은 아비규환속에서 잃어버린 가족들을 찾아 헤맵니다.

<녹취> 마을 주민 : "살아있는 사람이 있는지 한번 봐요 여러분 힘을 합쳐서 파내봅시다."

구조 대원들은 매몰자를 찾기 위해 무너진 건물 틈새 속으로 위험을 무릅쓰고 들어갑니다.

<녹취> 구조 대원 : "내려가서 한번 봐요. 저기도 한번 봐요."

마침내, 어린 아이를 구조해 냅니다.

<녹취> 구조 대원 : "아이를 싸매서 꺼내옵니다. 세째 아이 구조에 성공했어요."

매몰자 중 6명은 구조됐지만, 2명은 사망하고, 25명은 실종 상탭니다.

지난 주말까지 13호 태풍 하토와 14호 태풍 파카가 연달아 중국 남부를 덮치면서 구이저우성에는 폭우가 계속됐습니다.

지반이 약해진 이 지역에는 추가 산사태가 발생할 우려로 경계령이 내려졌습니다.

상하이에서 KBS 뉴스 김도엽입니다.
  • 中 구이저우 대규모 산사태…2명 사망·25명 실종
    • 입력 2017-08-29 08:14:04
    • 수정2017-08-29 08:59:07
    아침뉴스타임
<앵커 멘트>

최근 잇단 태풍으로 폭우가 내렸던 중국 남부 구이저우성에서 산사태가 나 마을 주택이 수십채가 매몰됐습니다.

최소 2명이 숨지고 25명이 실종됐습니다.

김도엽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거대한 돌산이 무너져 내립니다.

산 아래 민가로 집채만한 바위가 쏟아집니다.

중국 남부 구이저우성 나융현에서 어제 산사태가 발생했습니다.

미처 대피할 새 없이 갑작스럽게 발생한 산사태로 최소 28가구가 매몰됐습니다.

<녹취> 마을 주민 : "집이 많이 매몰됐어요."

날벼락을 맞은 마을 사람들은 아비규환속에서 잃어버린 가족들을 찾아 헤맵니다.

<녹취> 마을 주민 : "살아있는 사람이 있는지 한번 봐요 여러분 힘을 합쳐서 파내봅시다."

구조 대원들은 매몰자를 찾기 위해 무너진 건물 틈새 속으로 위험을 무릅쓰고 들어갑니다.

<녹취> 구조 대원 : "내려가서 한번 봐요. 저기도 한번 봐요."

마침내, 어린 아이를 구조해 냅니다.

<녹취> 구조 대원 : "아이를 싸매서 꺼내옵니다. 세째 아이 구조에 성공했어요."

매몰자 중 6명은 구조됐지만, 2명은 사망하고, 25명은 실종 상탭니다.

지난 주말까지 13호 태풍 하토와 14호 태풍 파카가 연달아 중국 남부를 덮치면서 구이저우성에는 폭우가 계속됐습니다.

지반이 약해진 이 지역에는 추가 산사태가 발생할 우려로 경계령이 내려졌습니다.

상하이에서 KBS 뉴스 김도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아침뉴스타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