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미·한일 북핵 수석대표 긴급통화…“北도발에 단호한 조치”
입력 2017.08.29 (20:21) 수정 2017.08.29 (20:31) 정치
북핵 6자회담 한미, 한일 수석대표가 29일 각각 긴급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이날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한 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이날 조셉 윤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 가나스기 겐지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통화를 각각 하면서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관련 상황을 평가하고 향후 대응 방향을 협의했다.

연쇄 통화에서 세 나라 6자회담 수석대표는 일본 상공을 통과한 이번 북한의 탄도 미사일 발사가 심각한 긴장 고조 행위라는데 인식을 같이했다. 또 한미일 간 긴밀한 공조를 통해 안보리 차원의 강력한 대응을 비롯한 단호한 조치들을 취해 나가기로 했다고 외교부 당국자는 전했다.
  • 한미·한일 북핵 수석대표 긴급통화…“北도발에 단호한 조치”
    • 입력 2017-08-29 20:21:22
    • 수정2017-08-29 20:31:29
    정치
북핵 6자회담 한미, 한일 수석대표가 29일 각각 긴급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이날 탄도미사일 도발에 대한 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이날 조셉 윤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 가나스기 겐지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통화를 각각 하면서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관련 상황을 평가하고 향후 대응 방향을 협의했다.

연쇄 통화에서 세 나라 6자회담 수석대표는 일본 상공을 통과한 이번 북한의 탄도 미사일 발사가 심각한 긴장 고조 행위라는데 인식을 같이했다. 또 한미일 간 긴밀한 공조를 통해 안보리 차원의 강력한 대응을 비롯한 단호한 조치들을 취해 나가기로 했다고 외교부 당국자는 전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