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휴스턴 콜롬비아호수 제방 붕괴, 주민들에 대피명령
입력 2017.08.30 (00:58) 수정 2017.08.30 (00:58) 국제
초강력 허리케인이 강타한 미국 텍사스 휴스턴에서 제방이 무너지면서 주민 대피명령이 내려졌다고 AP통신이 29일 전했다.

휴스턴의 브라조리아 카운티 당국은 트위터를 통해 "콜롬비아호수의 제방이 무너졌다"면서 즉각적인 대피를 주문했다. 콜롬비아호수는 하비가 쏟아낸 물 폭탄으로 대부분 지역이 침수된 휴스턴 남쪽에 위치해 있다.
  • 휴스턴 콜롬비아호수 제방 붕괴, 주민들에 대피명령
    • 입력 2017-08-30 00:58:17
    • 수정2017-08-30 00:58:41
    국제
초강력 허리케인이 강타한 미국 텍사스 휴스턴에서 제방이 무너지면서 주민 대피명령이 내려졌다고 AP통신이 29일 전했다.

휴스턴의 브라조리아 카운티 당국은 트위터를 통해 "콜롬비아호수의 제방이 무너졌다"면서 즉각적인 대피를 주문했다. 콜롬비아호수는 하비가 쏟아낸 물 폭탄으로 대부분 지역이 침수된 휴스턴 남쪽에 위치해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