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 퀸스 거주 20대, IS 가담시도 혐의로 체포돼
입력 2017.08.30 (04:06) 수정 2017.08.30 (04:16) 국제
미국 뉴욕에 거주하는 한 20대 청년이 이슬람국가(IS)에 가담하려 한 혐의로 체포됐다고 AP통신이 29일 보도했다.

뉴욕 브루클린 연방법원에서 공개된 범죄 혐의에 따르면 퀸스에 거주하는 파르베그 아흐메드(22)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IS를 지지하는 메시지를 보내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흐메드는 또 지난 6월에는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해 같은 목적을 가진 몇 명과 함께 IS에 가담하기 위해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결국 실패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시리아 인근의 제3국에서 체포됐으며 28일 밤 뉴욕으로 압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 뉴욕 퀸스 거주 20대, IS 가담시도 혐의로 체포돼
    • 입력 2017-08-30 04:06:25
    • 수정2017-08-30 04:16:17
    국제
미국 뉴욕에 거주하는 한 20대 청년이 이슬람국가(IS)에 가담하려 한 혐의로 체포됐다고 AP통신이 29일 보도했다.

뉴욕 브루클린 연방법원에서 공개된 범죄 혐의에 따르면 퀸스에 거주하는 파르베그 아흐메드(22)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IS를 지지하는 메시지를 보내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흐메드는 또 지난 6월에는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해 같은 목적을 가진 몇 명과 함께 IS에 가담하기 위해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결국 실패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시리아 인근의 제3국에서 체포됐으며 28일 밤 뉴욕으로 압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