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속초항 국제크루즈터미널 31일 완공…“크루즈 중심지 도약”
입력 2017.08.30 (11:23) 수정 2017.08.30 (11:29) 경제
국비 373억원을 들여 지난해 4월 착공한 '속초항 국제 크루즈 터미널'이 31일 완공된다고 해양수산부가 30일 밝혔다.

연면적 9천984㎡에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진 속초항 국제 크루즈 터미널 1층에는 입국장과 편의시설, 2층에는 출국장과 면세점, 3층에는 유관기관 사무실 및 조경시설 등 다양한 부대시설이 갖춰져 있다.

다음 달 21일에는 이탈리아 크루즈선 '코스타 네로오로만틱카'호 입항에 맞춰 준공식이 열리며, 해수부와 강원도 관계자, 속초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해 동해권 크루즈 중심지 도약을 축하할 예정이다.

또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10만톤급 대형 크루즈선이 기항할 수 있도록 속초항 수심을 기존 9m에서 10m로 추가 준설하고 있으며, 다음 달 말 준설이 완료되면 방문 선박들의 편의성을 한층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속초항은 지리적으로 러시아와 중국, 일본을 잇는 환(環)동해 경제권의 중심에 위치해 있고, 내륙으로는 설악산 등 관광 명소가 인접해 있어 동해권 크루즈 기항지로서 충분한 매력을 지녔다는 평가이다.

속초항엔 현재도 7만5천t급 크루즈선이 1년에 약 12회 기항하는 등 크루즈 관광객도 증가하는 추세이다.
  • 속초항 국제크루즈터미널 31일 완공…“크루즈 중심지 도약”
    • 입력 2017-08-30 11:23:02
    • 수정2017-08-30 11:29:36
    경제
국비 373억원을 들여 지난해 4월 착공한 '속초항 국제 크루즈 터미널'이 31일 완공된다고 해양수산부가 30일 밝혔다.

연면적 9천984㎡에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진 속초항 국제 크루즈 터미널 1층에는 입국장과 편의시설, 2층에는 출국장과 면세점, 3층에는 유관기관 사무실 및 조경시설 등 다양한 부대시설이 갖춰져 있다.

다음 달 21일에는 이탈리아 크루즈선 '코스타 네로오로만틱카'호 입항에 맞춰 준공식이 열리며, 해수부와 강원도 관계자, 속초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해 동해권 크루즈 중심지 도약을 축하할 예정이다.

또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10만톤급 대형 크루즈선이 기항할 수 있도록 속초항 수심을 기존 9m에서 10m로 추가 준설하고 있으며, 다음 달 말 준설이 완료되면 방문 선박들의 편의성을 한층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속초항은 지리적으로 러시아와 중국, 일본을 잇는 환(環)동해 경제권의 중심에 위치해 있고, 내륙으로는 설악산 등 관광 명소가 인접해 있어 동해권 크루즈 기항지로서 충분한 매력을 지녔다는 평가이다.

속초항엔 현재도 7만5천t급 크루즈선이 1년에 약 12회 기항하는 등 크루즈 관광객도 증가하는 추세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