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빅터 차, 차기 주한 美 대사로 내정”
입력 2017.08.30 (19:16) 수정 2017.08.30 (19:2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신임 주한 미국 대사로 빅터 차 조지타운대 교수가 내정됐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트럼프 미 대통령이 빅터 차 교수를 차기 주한 미 대사로 임명할 계획이며, 곧 이같은 사실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빅터 차 교수는 부시 행정부 시절인 2004년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아시아담당 보좌관, 북핵 6자회담의 미국측 부대표로 활동한 한반도 전문가입니다.
  • “빅터 차, 차기 주한 美 대사로 내정”
    • 입력 2017-08-30 19:18:13
    • 수정2017-08-30 19:20:42
    뉴스 7
신임 주한 미국 대사로 빅터 차 조지타운대 교수가 내정됐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트럼프 미 대통령이 빅터 차 교수를 차기 주한 미 대사로 임명할 계획이며, 곧 이같은 사실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빅터 차 교수는 부시 행정부 시절인 2004년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아시아담당 보좌관, 북핵 6자회담의 미국측 부대표로 활동한 한반도 전문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