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윤제 “막중한 책임감…한미정상 간 정직한 메신저 될것”
입력 2017.08.30 (19:34) 수정 2017.08.30 (19:42) 정치
조윤제 신임 주미대사 내정자는 "엄중한 시기에 주미대사에 내정되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양국 정상간에 정직한 메신저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조 내정자는 오늘(30일) 외교부 대변인실을 통해 출입 기자단에 이 같은 소감을 밝혔다.

조 내정자는 이어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 한미간 공조를 더욱 긴밀히 하고 한미동맹을 굳건히 유지하여 한반도 평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미력이나마 현지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조윤제 “막중한 책임감…한미정상 간 정직한 메신저 될것”
    • 입력 2017-08-30 19:34:05
    • 수정2017-08-30 19:42:18
    정치
조윤제 신임 주미대사 내정자는 "엄중한 시기에 주미대사에 내정되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양국 정상간에 정직한 메신저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조 내정자는 오늘(30일) 외교부 대변인실을 통해 출입 기자단에 이 같은 소감을 밝혔다.

조 내정자는 이어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 한미간 공조를 더욱 긴밀히 하고 한미동맹을 굳건히 유지하여 한반도 평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미력이나마 현지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