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직진남 김재중 “밀당이 뭐죠?”
입력 2017.08.31 (11:49) TV특종
맨홀 김재중이 프로짝사랑꾼으로 거듭났다.

30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에서 김재중은 밀당없는 직진 로맨스를 뽐냈다. 여심을 자극하는 달달한 눈빛 연기와 현실감 넘치는 짝사랑남의 정석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공감대를 자극한 김재중의 열연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 날 방송에서 봉필(김재중 분)은 군 입대를 하루 남긴 23살의 과거로 돌아갔고, 그 당시 수진(유이 분)이 공모전 사진을 촬영하던 중 갑작스럽게 쏟아진 비에 곤경에 처했던 기억을 떠올렸다. 이어, 과거를 바꾸기로 결심한 필은 만사를 제쳐두고 수진에게 달려갔고, 자신은 비에 흠뻑 젖어 추위에 떨면서도 수진과 그녀의 카메라를 지켜내는 등 헌신적인 짝사랑남의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영상 편지를 통해 “네 곁에서 항상 너를 지켜보며 감사해, 영원히 너를 지키며 네 곁에 머물 나를 기억해줘. 널 많이 좋아해 아니 사랑해” 라며 28년간 담아온 자신의 마음을 전하는 등 밀당 없는 직진로맨스를 선보이며 설렘을 더했다.

한편, 김재중의 직진 로맨스로 달달함을 더하고 있는 KBS2 맨홀은 매주 수, 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 직진남 김재중 “밀당이 뭐죠?”
    • 입력 2017-08-31 11:49:29
    TV특종
맨홀 김재중이 프로짝사랑꾼으로 거듭났다.

30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에서 김재중은 밀당없는 직진 로맨스를 뽐냈다. 여심을 자극하는 달달한 눈빛 연기와 현실감 넘치는 짝사랑남의 정석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공감대를 자극한 김재중의 열연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 날 방송에서 봉필(김재중 분)은 군 입대를 하루 남긴 23살의 과거로 돌아갔고, 그 당시 수진(유이 분)이 공모전 사진을 촬영하던 중 갑작스럽게 쏟아진 비에 곤경에 처했던 기억을 떠올렸다. 이어, 과거를 바꾸기로 결심한 필은 만사를 제쳐두고 수진에게 달려갔고, 자신은 비에 흠뻑 젖어 추위에 떨면서도 수진과 그녀의 카메라를 지켜내는 등 헌신적인 짝사랑남의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영상 편지를 통해 “네 곁에서 항상 너를 지켜보며 감사해, 영원히 너를 지키며 네 곁에 머물 나를 기억해줘. 널 많이 좋아해 아니 사랑해” 라며 28년간 담아온 자신의 마음을 전하는 등 밀당 없는 직진로맨스를 선보이며 설렘을 더했다.

한편, 김재중의 직진 로맨스로 달달함을 더하고 있는 KBS2 맨홀은 매주 수, 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