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북한 핵·미사일 위기
B-1B·F-35B 한반도 첫 동시 전개…대북 응징 경고
입력 2017.08.31 (21:08) 수정 2017.08.31 (22:0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의 화성-12형 발사 이틀 만에 '죽음의 백조'라 불리는 B-1B 랜서 두 대와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 F-35B 넉 대가 한꺼번에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했습니다.

B-1B 폭격기와 F-35B 전투기 편대가 동시에 한반도에 전개된 건 이번이 처음으로 한미의 강력한 대응 의지를 보여주기 위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김기흥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B-1B 랜서 폭격기에서 폭탄이 투하됩니다.

이번에는 F-35B 전투기 2대가 동시에 작전을 수행합니다

북한군 지하벙커를 파괴하기 위한 실전 훈련입니다.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출격한 B-1B 랜서 2대와 일본 이와쿠니 미군기지에서 온 F-35B 4대가 우리 공군 F-15K 4대와 공대지 실사격 훈련을 실시한 겁니다.

작전 반경을 고려해 미국의 공중급유기까지 동원됐습니다

B-1B 폭격기와 F-35B 전투기 편대가 동시에 한반도에 전개된 건 이번이 처음으로 북한이 화성-12형을 발사한 지 이틀만입니다.

<녹취> 문성묵(국가전략연구원 통일전략센터장) : "북한의 무력 도발에 대한 강력한 응징 또 보복 역량을 과시하기 위한 무력시위라고 봐야 되고, 한미 간의 강력한 연합 억제력을 보여주는 (그런 조치라고 봅니다.)"

죽음의 백조로 불리는 B-1B는 미국의 3대 전략폭격기로 적지를 융단폭격할 수 있는 가공할 파괴력을 갖췄습니다.

F-35B는 스텔스 기능을 갖춰 유사시 북한군 레이더망을 피해 북한 전쟁지휘부를 타격하는 데 일차적으로 동원되는 전략무기로 꼽힙니다.

미국은 앞으로 핵추진 항공모함과 핵잠수함 등 다양한 전략무기를 한반도에 순차적으로 보내 북한에 대한 군사적 압박 수위를 높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KBS 뉴스 김기흥입니다.
  • B-1B·F-35B 한반도 첫 동시 전개…대북 응징 경고
    • 입력 2017-08-31 21:09:39
    • 수정2017-08-31 22:00:08
    뉴스 9
<앵커 멘트>

북한의 화성-12형 발사 이틀 만에 '죽음의 백조'라 불리는 B-1B 랜서 두 대와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 F-35B 넉 대가 한꺼번에 한반도 상공으로 출격했습니다.

B-1B 폭격기와 F-35B 전투기 편대가 동시에 한반도에 전개된 건 이번이 처음으로 한미의 강력한 대응 의지를 보여주기 위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김기흥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B-1B 랜서 폭격기에서 폭탄이 투하됩니다.

이번에는 F-35B 전투기 2대가 동시에 작전을 수행합니다

북한군 지하벙커를 파괴하기 위한 실전 훈련입니다.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출격한 B-1B 랜서 2대와 일본 이와쿠니 미군기지에서 온 F-35B 4대가 우리 공군 F-15K 4대와 공대지 실사격 훈련을 실시한 겁니다.

작전 반경을 고려해 미국의 공중급유기까지 동원됐습니다

B-1B 폭격기와 F-35B 전투기 편대가 동시에 한반도에 전개된 건 이번이 처음으로 북한이 화성-12형을 발사한 지 이틀만입니다.

<녹취> 문성묵(국가전략연구원 통일전략센터장) : "북한의 무력 도발에 대한 강력한 응징 또 보복 역량을 과시하기 위한 무력시위라고 봐야 되고, 한미 간의 강력한 연합 억제력을 보여주는 (그런 조치라고 봅니다.)"

죽음의 백조로 불리는 B-1B는 미국의 3대 전략폭격기로 적지를 융단폭격할 수 있는 가공할 파괴력을 갖췄습니다.

F-35B는 스텔스 기능을 갖춰 유사시 북한군 레이더망을 피해 북한 전쟁지휘부를 타격하는 데 일차적으로 동원되는 전략무기로 꼽힙니다.

미국은 앞으로 핵추진 항공모함과 핵잠수함 등 다양한 전략무기를 한반도에 순차적으로 보내 북한에 대한 군사적 압박 수위를 높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KBS 뉴스 김기흥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