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9월 9일 ‘닭고기 먹는 날’…유통 업계, 소비 촉진 행사
입력 2017.09.08 (17:02) 수정 2017.09.08 (17:16) 경제
조류인플루엔자, AI와 살충제 달걀 파동으로 닭고기와 달걀 소비가 위축된 가운데 9월 9일, 이른바 '구구데이'를 맞아 업계가 소비촉진 행사를 연다.

농협경제지주와 닭고기자조금관리위원회는 농협 유통매장 45개 지점에서 9일과 10일 이틀 동안 목우촌 통닭을 52% 할인해 1,990원에 판매한다고 밝혔다.

또, 농협 9개 지역본부에서는 안전 닭고기·달걀 생산 결의대회와 함께 시식행사, 복지시설 나눔행사 등도 추진한다.

'구구데이'는 닭고기와 달걀의 소비를 장려하기 위해 지정된 날로, 예로부터 닭을 불러 모을 때 '구구'라고 소리 내던 것에 착안해 지난 2003년 시작됐다.
  • 9월 9일 ‘닭고기 먹는 날’…유통 업계, 소비 촉진 행사
    • 입력 2017-09-08 17:02:48
    • 수정2017-09-08 17:16:21
    경제
조류인플루엔자, AI와 살충제 달걀 파동으로 닭고기와 달걀 소비가 위축된 가운데 9월 9일, 이른바 '구구데이'를 맞아 업계가 소비촉진 행사를 연다.

농협경제지주와 닭고기자조금관리위원회는 농협 유통매장 45개 지점에서 9일과 10일 이틀 동안 목우촌 통닭을 52% 할인해 1,990원에 판매한다고 밝혔다.

또, 농협 9개 지역본부에서는 안전 닭고기·달걀 생산 결의대회와 함께 시식행사, 복지시설 나눔행사 등도 추진한다.

'구구데이'는 닭고기와 달걀의 소비를 장려하기 위해 지정된 날로, 예로부터 닭을 불러 모을 때 '구구'라고 소리 내던 것에 착안해 지난 2003년 시작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