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초강력 ‘어마’에 초토화
입력 2017.09.08 (22:21) 수정 2017.09.08 (22:25) 포토뉴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허리케인 '어마'에 대비하는 차량행렬
 
  • 초강력 ‘어마’에 초토화
    • 입력 2017-09-08 22:21:33
    • 수정2017-09-08 22:25:20
    포토뉴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초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 해 일대를 강타하면서 피해가 속출했다. 현지시간으로 10일쯤 미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어 플로리다 해안가 주민 50만 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