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속도로 운행 중 운전자 말벌에 쏘여
입력 2017.09.14 (09:46) 수정 2017.09.14 (17:44) 사회
고속도로를 주행하던 화물차 운전자가 벌에 쏘여 차량이 긴급히 정차하는 일이 벌어졌다.

13일(어제) 오전 11시 20분쯤 강원도 강릉시 구정면 동해고속도로에서 속초방향으로 덤프트럭을 운행하던 45살 김 모씨가 창문으로 들어온 말벌에 뒷목을 쏘이면서 구토와 의식저하, 가슴통증 등의 증세를 보였고, 잠시 뒤 고속도로 갓길에 차량을 긴급정차했다.

마침, 고속도로를 순찰중이던 순찰차가 정차중이던 차량을 발견하고 119구급대에 신고해 김 씨를 병원으로 옮겼다.

김 씨는 다행히 치료 뒤 안정을 되찾고 귀가했다.

소방당국은 김 씨가 창문을 열어놓고 운전을 하던 중, 인근 야산에 있던 벌이 차안으로 들어와 김 씨를 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 고속도로 운행 중 운전자 말벌에 쏘여
    • 입력 2017-09-14 09:46:25
    • 수정2017-09-14 17:44:59
    사회
고속도로를 주행하던 화물차 운전자가 벌에 쏘여 차량이 긴급히 정차하는 일이 벌어졌다.

13일(어제) 오전 11시 20분쯤 강원도 강릉시 구정면 동해고속도로에서 속초방향으로 덤프트럭을 운행하던 45살 김 모씨가 창문으로 들어온 말벌에 뒷목을 쏘이면서 구토와 의식저하, 가슴통증 등의 증세를 보였고, 잠시 뒤 고속도로 갓길에 차량을 긴급정차했다.

마침, 고속도로를 순찰중이던 순찰차가 정차중이던 차량을 발견하고 119구급대에 신고해 김 씨를 병원으로 옮겼다.

김 씨는 다행히 치료 뒤 안정을 되찾고 귀가했다.

소방당국은 김 씨가 창문을 열어놓고 운전을 하던 중, 인근 야산에 있던 벌이 차안으로 들어와 김 씨를 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