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페인, 카탈루냐 자치경찰권 일부 회수…독립투표 저지 총력
입력 2017.09.25 (02:24) 수정 2017.09.25 (02:35) 국제
스페인 중앙정부가 다음 달 1일 예정된 카탈루냐의 분리독립 주민투표를 저지하기 위해 자치정부의 경찰 지휘권을 제한하는 초강수를 뒀다.

AP·AFP통신 등은 24일(현지시간) 스페인 내무부가 독립투표를 위한 준비작업을 단속하기 위해 스페인 내 모든 경찰병력을 동원하겠다며 카탈루냐 자치경찰에게도 직접 지시를 내리겠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는 카탈루냐 자치정부가 보유한 경찰지휘권을 일부 빼앗는 것으로, 카탈루냐 검사장은 이런 내무부의 계획을 각 경찰 수뇌부에 전달했다.

하지만 카탈루냐 측은 경찰지휘권을 중앙정부에 넘기는 것을 거부하겠다며 강하게 맞서고 있다.

카탈루냐 자치정부 내무부 장관이자 자치경찰청장인 호아킴 포른은 "우리는 카탈루냐 경찰력에 개입하려는 중앙정부의 시도를 강하게 비난한다"며 "이는 받아들일 수 없는 요구다"라고 반박했다.

스페인 동북부에 있는 인구 750만 명의 카탈루냐 지방은 스페인 전체 경제의 20%를 차지하는 부유한 지역으로, 문화·역사·언어가 스페인과 다르다는 인식이 강해 독립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현재 카탈루냐 자치정부는 오는 10월 1일 스페인으로부터의 분리독립의 찬반을 묻는 주민투표를 추진할 예정이지만, 스페인 정부는 주민투표 자체를 헌법 위반이자 불복종 행위로 규정하고 경찰력을 동원해 저지한다는 방침이다.
  • 스페인, 카탈루냐 자치경찰권 일부 회수…독립투표 저지 총력
    • 입력 2017-09-25 02:24:27
    • 수정2017-09-25 02:35:15
    국제
스페인 중앙정부가 다음 달 1일 예정된 카탈루냐의 분리독립 주민투표를 저지하기 위해 자치정부의 경찰 지휘권을 제한하는 초강수를 뒀다.

AP·AFP통신 등은 24일(현지시간) 스페인 내무부가 독립투표를 위한 준비작업을 단속하기 위해 스페인 내 모든 경찰병력을 동원하겠다며 카탈루냐 자치경찰에게도 직접 지시를 내리겠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는 카탈루냐 자치정부가 보유한 경찰지휘권을 일부 빼앗는 것으로, 카탈루냐 검사장은 이런 내무부의 계획을 각 경찰 수뇌부에 전달했다.

하지만 카탈루냐 측은 경찰지휘권을 중앙정부에 넘기는 것을 거부하겠다며 강하게 맞서고 있다.

카탈루냐 자치정부 내무부 장관이자 자치경찰청장인 호아킴 포른은 "우리는 카탈루냐 경찰력에 개입하려는 중앙정부의 시도를 강하게 비난한다"며 "이는 받아들일 수 없는 요구다"라고 반박했다.

스페인 동북부에 있는 인구 750만 명의 카탈루냐 지방은 스페인 전체 경제의 20%를 차지하는 부유한 지역으로, 문화·역사·언어가 스페인과 다르다는 인식이 강해 독립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현재 카탈루냐 자치정부는 오는 10월 1일 스페인으로부터의 분리독립의 찬반을 묻는 주민투표를 추진할 예정이지만, 스페인 정부는 주민투표 자체를 헌법 위반이자 불복종 행위로 규정하고 경찰력을 동원해 저지한다는 방침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