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 사이버사령부 댓글공작 본격수사…김관진 출국금지
입력 2017.09.28 (19:00) 수정 2017.09.28 (19:36)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검찰이 국군 사이버사령부의 2012년 댓글공작에 대해 본격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 등에 대해서 출국금지 했습니다.

박상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이명박 정부 시절 군 사이버사령부의 정치 개입 활동이 국방부 차원에서 진행된 정황이 담긴 녹취록를 확보해 분석중입니다.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은 지난 2012년 대선과 총선을 앞두고 사이버사령부를 동원해 댓글공작을 지휘한 책임자로 지목돼왔습니다.

검찰은 김관진 전 장관 등 관련자들을 출국금지 했습니다.

검찰은 옥도경 전 군 사이버사령관과 이태하 심리전단장 등을 불러 김 전 장관의 지시 여부를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자료 분석을 마치는 대로 김 전 장관을 불러 조사할 예정입니다.

검찰은 김 전 장관을 상대로 사이버사령부 댓글공작에 관여했는지, 관련 내용을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보고했는지 등을 집중 조사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국정원 댓글 사건과 함께 군 사이버사령부 댓글공작에 대한 수사를 동시에 진행한다는 계획입니다.

군 사이버사령부 댓글 사건은 최근 김기현 전 심리전단 총괄계획과장이 청와대와 김 전 장관에게 매일 보고했다고 폭로하면서 국방부가 재조사에 나섰고, 검찰 수사가 본격화됐습니다.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군 사이버사령부 댓글공작 본격수사…김관진 출국금지
    • 입력 2017-09-28 19:02:14
    • 수정2017-09-28 19:36:49
    뉴스 7
<앵커 멘트>

검찰이 국군 사이버사령부의 2012년 댓글공작에 대해 본격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 등에 대해서 출국금지 했습니다.

박상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이명박 정부 시절 군 사이버사령부의 정치 개입 활동이 국방부 차원에서 진행된 정황이 담긴 녹취록를 확보해 분석중입니다.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은 지난 2012년 대선과 총선을 앞두고 사이버사령부를 동원해 댓글공작을 지휘한 책임자로 지목돼왔습니다.

검찰은 김관진 전 장관 등 관련자들을 출국금지 했습니다.

검찰은 옥도경 전 군 사이버사령관과 이태하 심리전단장 등을 불러 김 전 장관의 지시 여부를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자료 분석을 마치는 대로 김 전 장관을 불러 조사할 예정입니다.

검찰은 김 전 장관을 상대로 사이버사령부 댓글공작에 관여했는지, 관련 내용을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보고했는지 등을 집중 조사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국정원 댓글 사건과 함께 군 사이버사령부 댓글공작에 대한 수사를 동시에 진행한다는 계획입니다.

군 사이버사령부 댓글 사건은 최근 김기현 전 심리전단 총괄계획과장이 청와대와 김 전 장관에게 매일 보고했다고 폭로하면서 국방부가 재조사에 나섰고, 검찰 수사가 본격화됐습니다.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