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트럼프, 세제개혁안 발표…법인세 대폭 인하
입력 2017.09.28 (20:33) 수정 2017.09.28 (20:57)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규모 감세와 세제 간소화를 담은 세제개혁안을 발표했습니다.

우선 법인세율이 현행 35%에서 20%로 대폭 인하됩니다.

대신 복잡한 각종 공제는 폐지됩니다.

<녹취> 트럼프(미국 대통령) : "미국에서 사업을 하는 기업들의 부담을 줄여줄 것입니다. 기업들이 미국인을 고용하고 이들의 임금 또한 올려주기를 원합니다."

소득세는 과세 구간이 7단계에서 3단계로 단순화되고, 고소득자에게 적용되는 최고 세율도 35%로 인하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신 기초 공제와 가족 공제는 늘렸다며 저소득층과 중산층을 위한 세제 개편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나 민주당 측은 이번 개편안에 대해 '부자 감세'라고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론 와이든 민주당 상원의원은 "이번 개편안이 중산층을 위한 것이라면, 트럼프타워도 중산층의 주택일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이미 국가부채가 20조 달러에 달하는 상황에서 막대한 재정 적자가 예상되는 가운데, 향후 입법까지는 쉽지 않을 전망입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트럼프, 세제개혁안 발표…법인세 대폭 인하
    • 입력 2017-09-28 20:38:53
    • 수정2017-09-28 20:57:43
    글로벌24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규모 감세와 세제 간소화를 담은 세제개혁안을 발표했습니다.

우선 법인세율이 현행 35%에서 20%로 대폭 인하됩니다.

대신 복잡한 각종 공제는 폐지됩니다.

<녹취> 트럼프(미국 대통령) : "미국에서 사업을 하는 기업들의 부담을 줄여줄 것입니다. 기업들이 미국인을 고용하고 이들의 임금 또한 올려주기를 원합니다."

소득세는 과세 구간이 7단계에서 3단계로 단순화되고, 고소득자에게 적용되는 최고 세율도 35%로 인하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신 기초 공제와 가족 공제는 늘렸다며 저소득층과 중산층을 위한 세제 개편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나 민주당 측은 이번 개편안에 대해 '부자 감세'라고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론 와이든 민주당 상원의원은 "이번 개편안이 중산층을 위한 것이라면, 트럼프타워도 중산층의 주택일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이미 국가부채가 20조 달러에 달하는 상황에서 막대한 재정 적자가 예상되는 가운데, 향후 입법까지는 쉽지 않을 전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