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내일 아침 기온 ‘뚝’…강원 산지 첫 얼음
입력 2017.09.28 (21:24) 수정 2017.09.28 (21:2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28일)은 한낮에도 산들산들 부는 바람에 꽤 선선함을 느끼셨을 텐데요.

'정말 가을이 왔구나'하고 느끼신 분들 많으실 겁니다.

내일(29일)부턴 아침 기온이 뚝 떨어져 일부 산간 지역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습니다.

송영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세차게 나부끼는 나뭇가지가 '진짜 가을'이 왔음을 알립니다.

은빛으로 물든 강물도 한껏 힘차게 넘실댑니다.

가을 볕을 머금은 바람은 그제(26일)까지 한낮 30도를 웃돌았던 기온도 끌어내렸습니다.

<인터뷰> 유정숙(서울시 마포구) : "날씨 정말 좋은 것 같아요. 가을. 진짜 가을 날씨... 그냥 가만히 아무 것도 안하고 앉아만 있어도 되게 기분이 좋은 날인 것 같아요."

하지만, 내일(29일)부턴 출근 길이 꽤 쌀쌀해지겠습니다.

서울의 경우 아침 기온이 평년보다 3~4도 낮은 11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특히, 중부 내륙 일부와 남부 산간 지역엔 서리가 내리겠고, 강원 산간 지역엔 올 가을 들어 첫 얼음이 관측될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때이른 추위는 현재 북쪽과 동쪽에 찬 대륙성 고기압이 한반도를 감싸고 있기 때문인데, 다가오는 일요일부턴 일시적으로 저기압의 영향권에 들면서 남부 지방에 비가 오겠습니다.

이후 양쪽의 고기압이 다시 확장하면서 '비가 온뒤 추워지는 날씨'가 추석 연휴에도 반복되겠습니다.

<인터뷰> 홍종남(기상청 예보분석관) : "(10월 1·2일 비가 오고) 비가 그친 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10월) 3일과 추석 당일인 4일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기온이 떨어져 쌀쌀한 날씨가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추석 당일인 다음달 4일엔 고기압의 가장 자리에 들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구름 사이로 보름달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송영석입니다.
  • 내일 아침 기온 ‘뚝’…강원 산지 첫 얼음
    • 입력 2017-09-28 21:25:39
    • 수정2017-09-28 21:29:58
    뉴스 9
<앵커 멘트>

오늘(28일)은 한낮에도 산들산들 부는 바람에 꽤 선선함을 느끼셨을 텐데요.

'정말 가을이 왔구나'하고 느끼신 분들 많으실 겁니다.

내일(29일)부턴 아침 기온이 뚝 떨어져 일부 산간 지역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습니다.

송영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세차게 나부끼는 나뭇가지가 '진짜 가을'이 왔음을 알립니다.

은빛으로 물든 강물도 한껏 힘차게 넘실댑니다.

가을 볕을 머금은 바람은 그제(26일)까지 한낮 30도를 웃돌았던 기온도 끌어내렸습니다.

<인터뷰> 유정숙(서울시 마포구) : "날씨 정말 좋은 것 같아요. 가을. 진짜 가을 날씨... 그냥 가만히 아무 것도 안하고 앉아만 있어도 되게 기분이 좋은 날인 것 같아요."

하지만, 내일(29일)부턴 출근 길이 꽤 쌀쌀해지겠습니다.

서울의 경우 아침 기온이 평년보다 3~4도 낮은 11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특히, 중부 내륙 일부와 남부 산간 지역엔 서리가 내리겠고, 강원 산간 지역엔 올 가을 들어 첫 얼음이 관측될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때이른 추위는 현재 북쪽과 동쪽에 찬 대륙성 고기압이 한반도를 감싸고 있기 때문인데, 다가오는 일요일부턴 일시적으로 저기압의 영향권에 들면서 남부 지방에 비가 오겠습니다.

이후 양쪽의 고기압이 다시 확장하면서 '비가 온뒤 추워지는 날씨'가 추석 연휴에도 반복되겠습니다.

<인터뷰> 홍종남(기상청 예보분석관) : "(10월 1·2일 비가 오고) 비가 그친 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10월) 3일과 추석 당일인 4일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기온이 떨어져 쌀쌀한 날씨가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추석 당일인 다음달 4일엔 고기압의 가장 자리에 들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구름 사이로 보름달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 뉴스 송영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