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맨홀의 감초, 강홍석
입력 2017.09.29 (12:12) TV특종
KBS 2TV ‘맨홀’의 강홍석이 씬스틸러로 활약하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28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 수목드라마 ‘맨홀’(연출 박만영/유영은, 극본 이재곤)에서 강홍석은 주인공 김재중의 동네 형인 ‘양구길’ 역을 맡아, 개성만점 열연으로 존재감을 드러내며 극의 감초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극중 강홍석은 김재중(봉필 역)의 의리 넘치는 동네 형이자, 짝사랑하는 김민지(홍정애 역)를 사이에 두고 친구 이상이(오달수 역)와 예측불가 삼각로맨스를 펼치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단순무식한 캐릭터에 사랑꾼 면모를 더해 친근하면서 인간적인 매력을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호감지수를 높였다.

특히, 강홍석은 인물의 특성을 돋보이게 만들기 위해 직접 바가지머리 스타일을 제안할 만큼 연기 열정을 드러낸 것은 물론, 촬영장에서 양구길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모습으로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강홍석은 “벌써 종영이라니 아쉽다. 드라마가 화제성 1위를 했는데 많은 관심을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드라마든 무대든 어떤 곳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열정적으로 하겠다. ‘강홍석’이라는 이름 꼭 기억해주셨으면 좋겠다. 지금까지 맨홀의 시청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한편, 강홍석이 출연한 KBS 2TV 수목드라마 ‘맨홀’은 어제 16회를 끝으로 종영했다.

  • 맨홀의 감초, 강홍석
    • 입력 2017-09-29 12:12:01
    TV특종
KBS 2TV ‘맨홀’의 강홍석이 씬스틸러로 활약하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28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 수목드라마 ‘맨홀’(연출 박만영/유영은, 극본 이재곤)에서 강홍석은 주인공 김재중의 동네 형인 ‘양구길’ 역을 맡아, 개성만점 열연으로 존재감을 드러내며 극의 감초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극중 강홍석은 김재중(봉필 역)의 의리 넘치는 동네 형이자, 짝사랑하는 김민지(홍정애 역)를 사이에 두고 친구 이상이(오달수 역)와 예측불가 삼각로맨스를 펼치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단순무식한 캐릭터에 사랑꾼 면모를 더해 친근하면서 인간적인 매력을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호감지수를 높였다.

특히, 강홍석은 인물의 특성을 돋보이게 만들기 위해 직접 바가지머리 스타일을 제안할 만큼 연기 열정을 드러낸 것은 물론, 촬영장에서 양구길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모습으로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강홍석은 “벌써 종영이라니 아쉽다. 드라마가 화제성 1위를 했는데 많은 관심을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드라마든 무대든 어떤 곳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열정적으로 하겠다. ‘강홍석’이라는 이름 꼭 기억해주셨으면 좋겠다. 지금까지 맨홀의 시청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한편, 강홍석이 출연한 KBS 2TV 수목드라마 ‘맨홀’은 어제 16회를 끝으로 종영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