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文대통령, 정치적 소통 롤모델로 오바마 전 美대통령 꼽아
입력 2017.09.29 (14:14) 수정 2017.09.29 (15:07) 국제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국민과의 소통을 강조하면서 정치적 소통의 롤모델로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을 꼽았다.

문 대통령은 이날 추가로 공개된 미국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정부의 성공은 국민과의 소통에 달려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문 대통령은 '좋은 정치적 커뮤니케이션의 롤모델이 있느냐'는 질문에 "버락 오바마"라고 답했다.

이에 대해 CNN은 '나쁘지 않은 비교 대상'이라며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CNN은 문 대통령과의 인터뷰 보도에서 "주위와 단절돼 있던 것으로 평가되는 박근혜 전 대통령과 아주 대조적으로 문 대통령은 쉽게 접근할 수 있고 소탈한 대통령으로 알려져 있다"고 전했다.

CNN과의 인터뷰는 지난 14일 청와대에서 이뤄졌으며, 북한 핵 문제와 관련한 내용은 인터뷰 당일 보도됐다. CNN은 이후 추가 인터뷰 내용을 계속 공개하고 있다.
  • 文대통령, 정치적 소통 롤모델로 오바마 전 美대통령 꼽아
    • 입력 2017-09-29 14:14:13
    • 수정2017-09-29 15:07:52
    국제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국민과의 소통을 강조하면서 정치적 소통의 롤모델로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을 꼽았다.

문 대통령은 이날 추가로 공개된 미국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이번 정부의 성공은 국민과의 소통에 달려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문 대통령은 '좋은 정치적 커뮤니케이션의 롤모델이 있느냐'는 질문에 "버락 오바마"라고 답했다.

이에 대해 CNN은 '나쁘지 않은 비교 대상'이라며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CNN은 문 대통령과의 인터뷰 보도에서 "주위와 단절돼 있던 것으로 평가되는 박근혜 전 대통령과 아주 대조적으로 문 대통령은 쉽게 접근할 수 있고 소탈한 대통령으로 알려져 있다"고 전했다.

CNN과의 인터뷰는 지난 14일 청와대에서 이뤄졌으며, 북한 핵 문제와 관련한 내용은 인터뷰 당일 보도됐다. CNN은 이후 추가 인터뷰 내용을 계속 공개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