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명균 통일부 장관, 오늘 이산가족 위로
입력 2017.10.02 (06:10) 수정 2017.10.02 (06:10) 정치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오늘(2일) 서울 종로구 구기동의 이북5도청에서 이산가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제36회 이산가족의 날 기념식'을 찾아 위로의 말을 전할 계획이다.

조 장관은 또 추석 당일인 4일에는 이산가족 1,000여 명과 함께 임진각 망배단에서 합동제례를 드리고 명절에도 고향 땅을 밟지 못하는 아픔을 위로한다.

조 장관은 앞서 지난 달 25일에는 이산가족과 납북자 가족의 자택을 찾아 위로하고, 지난 달 30일에는 경기 의정부에서 요양보호사로 일하는 탈북민과 직장 동료들을 만나 격려했다.

통일부는 조 장관이 추석 명절을 전후해 이산가족과 탈북민들을 만나 위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 조명균 통일부 장관, 오늘 이산가족 위로
    • 입력 2017-10-02 06:10:39
    • 수정2017-10-02 06:10:56
    정치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오늘(2일) 서울 종로구 구기동의 이북5도청에서 이산가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제36회 이산가족의 날 기념식'을 찾아 위로의 말을 전할 계획이다.

조 장관은 또 추석 당일인 4일에는 이산가족 1,000여 명과 함께 임진각 망배단에서 합동제례를 드리고 명절에도 고향 땅을 밟지 못하는 아픔을 위로한다.

조 장관은 앞서 지난 달 25일에는 이산가족과 납북자 가족의 자택을 찾아 위로하고, 지난 달 30일에는 경기 의정부에서 요양보호사로 일하는 탈북민과 직장 동료들을 만나 격려했다.

통일부는 조 장관이 추석 명절을 전후해 이산가족과 탈북민들을 만나 위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