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 강풍·풍랑특보 해제…호우경보 전역으로 확대
입력 2017.10.02 (07:49) 수정 2017.10.02 (07:51) 사회
제주 기상청은 2일 오전 6시를 기해 제주도 전역에 내려진 '강풍주의보'와 제주 앞바다에 내려진 '풍랑주의보'를 해제했다.

하지만,제주 북서부에 내려진 호우주의보는 '호우 경보'로 대체됐다.

오전 4시 현재 강우량은 한라산 삼각봉 263.5㎜, 윗세오름 256.5㎜, 진달래밭 221.5㎜, 제주 71.5㎜, 서귀포 128.0㎜ 등이다.

제주공항에는 전날 윈드시어(난기류)와 강풍 경보가 발효돼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제주공항 관계자는 "많은 비와 강풍으로 인해 항공편 운항에 차질이 생길 수 있다"며 "공항에 오기 전 해당 항공사에 운항 계획 등을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 제주 강풍·풍랑특보 해제…호우경보 전역으로 확대
    • 입력 2017-10-02 07:49:31
    • 수정2017-10-02 07:51:41
    사회
제주 기상청은 2일 오전 6시를 기해 제주도 전역에 내려진 '강풍주의보'와 제주 앞바다에 내려진 '풍랑주의보'를 해제했다.

하지만,제주 북서부에 내려진 호우주의보는 '호우 경보'로 대체됐다.

오전 4시 현재 강우량은 한라산 삼각봉 263.5㎜, 윗세오름 256.5㎜, 진달래밭 221.5㎜, 제주 71.5㎜, 서귀포 128.0㎜ 등이다.

제주공항에는 전날 윈드시어(난기류)와 강풍 경보가 발효돼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제주공항 관계자는 "많은 비와 강풍으로 인해 항공편 운항에 차질이 생길 수 있다"며 "공항에 오기 전 해당 항공사에 운항 계획 등을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