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계가 해외서 1년간 쓴 돈 30조2천 억…국내통신비 지출의 1.3배
입력 2017.10.02 (16:54) 수정 2017.10.02 (16:59) 경제
지난 1년간 우리나라 가계가 해외에서 소비한 돈이 30조원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2일 한국은행 국민계정에서 가계의 최종소비지출 통계에 따르면 작년 7월부터 올해 6월까지 국내 거주자가 해외에서 소비로 지출한 금액은 30조2천867억원으로 집계됐다.

소비지출은 가계가 의식주 비용, 교통비 등 생활에 필요한 물건과 서비스의 대가로 지불한 돈을 말한다.

해외소비지출에는 국내에서 인터넷 등으로 해외물품을 직접 구입한 '해외직구'나 회사 출장 등 업무로 쓴 돈은 포함되지 않는다.

가계 해외소비지출을 반기(상·하반기) 기준으로 살펴보면 작년 하반기 15조1천905억원으로 사상 처음으로 15조원을 넘었다.

올해 상반기(15조962억원)도 15조원을 웃돌았다.

작년 하반기는 전년 동기대비 7.3% 늘었고 올해 상반기는 1년 전보다 9.9% 급증했다.

이런 추세는 우리 국민의 해외여행 증가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가계의 해외소비는 국내소비와 비교할 때 작지 않은 규모다.

작년 하반기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해외소비지출은 국내 통신비 지출액(23조9천434억원)보다 26.5% 많았다.
  • 가계가 해외서 1년간 쓴 돈 30조2천 억…국내통신비 지출의 1.3배
    • 입력 2017-10-02 16:54:46
    • 수정2017-10-02 16:59:50
    경제
지난 1년간 우리나라 가계가 해외에서 소비한 돈이 30조원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2일 한국은행 국민계정에서 가계의 최종소비지출 통계에 따르면 작년 7월부터 올해 6월까지 국내 거주자가 해외에서 소비로 지출한 금액은 30조2천867억원으로 집계됐다.

소비지출은 가계가 의식주 비용, 교통비 등 생활에 필요한 물건과 서비스의 대가로 지불한 돈을 말한다.

해외소비지출에는 국내에서 인터넷 등으로 해외물품을 직접 구입한 '해외직구'나 회사 출장 등 업무로 쓴 돈은 포함되지 않는다.

가계 해외소비지출을 반기(상·하반기) 기준으로 살펴보면 작년 하반기 15조1천905억원으로 사상 처음으로 15조원을 넘었다.

올해 상반기(15조962억원)도 15조원을 웃돌았다.

작년 하반기는 전년 동기대비 7.3% 늘었고 올해 상반기는 1년 전보다 9.9% 급증했다.

이런 추세는 우리 국민의 해외여행 증가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가계의 해외소비는 국내소비와 비교할 때 작지 않은 규모다.

작년 하반기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해외소비지출은 국내 통신비 지출액(23조9천434억원)보다 26.5% 많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