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방북 러 의원 “北 10일에 개량 ICBM 발사 가능” 거듭 주장
입력 2017.10.09 (22:58) 수정 2017.10.09 (23:06) 국제
북한이 노동당 창건기념일인 10일 미국 본토에 도달할 수 있는 개량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시험 발사할 가능성이 있다고 최근 북한을 방문하고 돌아온 러시아 의원이 9일
거듭 주장했다.

9월 2일부터 6일까지 평양을 방문하고 돌아온 러시아 하원 국제문제위원회 소속 안톤 모로조프 의원은 교도통신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방북 당시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시험 발사할 미사일의 유형과 사거리에 관해 얘기했다"면서 이같이 예상했다.

그는 김영남 위원장이 미사일 발사에 관한 수학적 공식을 보여주며 북한이 이전에도 시험 발사한 이 미사일이 미국 서부 해안에 도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모로조프는 북한이 발사할 미사일이 개량된 엔진을 장착한 더 진전된 ICBM일 것이라고 추정했다.
모로조프는 북한 측이 미사일 발사 시점에 대해서는 "조만간"이라고만 밝히고 구체적 날짜는 언급하지 않았다면서 하지만 북한 노동당창건 기념일(10일)에 발사가 이루어질 수 있다고 예상했다.

북한 측은 새로운 미사일 시험 발사가 지난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선전 포고'적 유엔 발언에 대한 보복이라고 주장했다고 모로조프는 소개했다.
  • 방북 러 의원 “北 10일에 개량 ICBM 발사 가능” 거듭 주장
    • 입력 2017-10-09 22:58:06
    • 수정2017-10-09 23:06:15
    국제
북한이 노동당 창건기념일인 10일 미국 본토에 도달할 수 있는 개량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시험 발사할 가능성이 있다고 최근 북한을 방문하고 돌아온 러시아 의원이 9일
거듭 주장했다.

9월 2일부터 6일까지 평양을 방문하고 돌아온 러시아 하원 국제문제위원회 소속 안톤 모로조프 의원은 교도통신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방북 당시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시험 발사할 미사일의 유형과 사거리에 관해 얘기했다"면서 이같이 예상했다.

그는 김영남 위원장이 미사일 발사에 관한 수학적 공식을 보여주며 북한이 이전에도 시험 발사한 이 미사일이 미국 서부 해안에 도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모로조프는 북한이 발사할 미사일이 개량된 엔진을 장착한 더 진전된 ICBM일 것이라고 추정했다.
모로조프는 북한 측이 미사일 발사 시점에 대해서는 "조만간"이라고만 밝히고 구체적 날짜는 언급하지 않았다면서 하지만 북한 노동당창건 기념일(10일)에 발사가 이루어질 수 있다고 예상했다.

북한 측은 새로운 미사일 시험 발사가 지난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선전 포고'적 유엔 발언에 대한 보복이라고 주장했다고 모로조프는 소개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