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V30’ 모델 카라타 에리카, 이병헌 소속사와 전속계약
입력 2017.10.17 (13:24) 수정 2017.10.17 (13:29) TV특종
BH엔터테인먼트가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지난 2015년 7월 후지TV 드라마 사랑하는 사이를 통해 일본에서 데뷔한 카라타 에리카는 소니 손해 보험사의 모델로 활동하며 일본 전역에 얼굴을 알린 신예 배우. 이후 깨끗하고 청초한 이미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 7월 TV 도쿄의 드라마 ‘소리 사랑’에 출연했으며, 드라마 ‘기묘한 이야기’, ‘귀족탐정’, ‘담요 고양이’ 등 꾸준한 연기 활동을 이어온 그녀는 최근에 촬영을 마친 영화 ‘자나깨나(언제나)’에서 첫 주연을 맡아 더욱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카라타 에리카는 이번 BH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으로 본격적인 한국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최근 그녀는 LG전자의 ‘V30’ 광고 모델로 발탁, 공개된 TV CF를 통해 특유의 맑고 청순한 매력을 발산하며 보는 이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B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일본에서 다양한 작품을 통해 배우로 성장하고 있는 카라타 에리카의 한국 활동에도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며 “자사 또한 이번 영입을 시작으로 아시아 전역을 비롯해 더욱 활발한 해외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 ‘V30’ 모델 카라타 에리카, 이병헌 소속사와 전속계약
    • 입력 2017-10-17 13:24:19
    • 수정2017-10-17 13:29:55
    TV특종
BH엔터테인먼트가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지난 2015년 7월 후지TV 드라마 사랑하는 사이를 통해 일본에서 데뷔한 카라타 에리카는 소니 손해 보험사의 모델로 활동하며 일본 전역에 얼굴을 알린 신예 배우. 이후 깨끗하고 청초한 이미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 7월 TV 도쿄의 드라마 ‘소리 사랑’에 출연했으며, 드라마 ‘기묘한 이야기’, ‘귀족탐정’, ‘담요 고양이’ 등 꾸준한 연기 활동을 이어온 그녀는 최근에 촬영을 마친 영화 ‘자나깨나(언제나)’에서 첫 주연을 맡아 더욱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카라타 에리카는 이번 BH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으로 본격적인 한국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최근 그녀는 LG전자의 ‘V30’ 광고 모델로 발탁, 공개된 TV CF를 통해 특유의 맑고 청순한 매력을 발산하며 보는 이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B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일본에서 다양한 작품을 통해 배우로 성장하고 있는 카라타 에리카의 한국 활동에도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며 “자사 또한 이번 영입을 시작으로 아시아 전역을 비롯해 더욱 활발한 해외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