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형마트 3사, 할인판매 끝내고 달걀값 일제히 올려
입력 2017.10.19 (12:41) 수정 2017.10.19 (12:43) 경제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까지 대형마트 3사가 오늘부터 달걀 한 판 가격을 올렸다.

이마트는 30개들이 달걀 한 판을 3천980원에 할인하던 행사를 끝내고 오늘부터 5천880원으로 인상했다고 밝혔다.

이마트는 추석 연휴가 끝난 뒤 재고 소진 차원에서 일시 할인 행사를 진행했다가 다시 가격을 정상화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홈플러스도 달걀 한 판을 4천980원으로, 롯데마트는 4천950원으로 각각 올렸는데 역시 할인 판매 행사가 끝나 가격을 원상회복한 것이라고 전했다.

업계 전문가들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하면 달걀값이 다시 폭등할 수 있다고 예상했다.
  • 대형마트 3사, 할인판매 끝내고 달걀값 일제히 올려
    • 입력 2017-10-19 12:41:18
    • 수정2017-10-19 12:43:50
    경제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까지 대형마트 3사가 오늘부터 달걀 한 판 가격을 올렸다.

이마트는 30개들이 달걀 한 판을 3천980원에 할인하던 행사를 끝내고 오늘부터 5천880원으로 인상했다고 밝혔다.

이마트는 추석 연휴가 끝난 뒤 재고 소진 차원에서 일시 할인 행사를 진행했다가 다시 가격을 정상화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홈플러스도 달걀 한 판을 4천980원으로, 롯데마트는 4천950원으로 각각 올렸는데 역시 할인 판매 행사가 끝나 가격을 원상회복한 것이라고 전했다.

업계 전문가들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하면 달걀값이 다시 폭등할 수 있다고 예상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