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한출신배우와 남한배우의 협업연극 ‘풍계리 진달래’
입력 2017.10.20 (10:45) 수정 2017.10.20 (11:04) 문화
북한 출신 배우와 남한의 배우가 함께하는 연극 '풍계리 진달래'가 오늘(20일)부터 22일까지 서울 대학로 서완소극장에서 공연된다.

사단법인 새조위(새롭고하나된조국을위한모임)가 주최하는 이 연극은 탈북민들이 겪는 어려움을 탈북배우들과 함께 '연극'이라는 매개체로 환기한다. 이 연극에는 북한이탈주민과 이규석 등 KBS 성우들이 배우로 나선다.

연극의 내용은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에 사는 강진과 수희 부부가 아픈 아들 혁찬을 살릴 돈을 구하기 위해 탈북하면서 겪는 어려움을 현실감 있게 다루고 있다.

주최측은 "북한이탈주민은 우리의 평범한 이웃이며 따뜻한 관심과 배려가 필요한 존재임과 동시에 맞잡으면 미래의 희망을 일구어갈 수 있다는 믿음을 심어주기 위해 기획했다"고 밝혔다.
  • 북한출신배우와 남한배우의 협업연극 ‘풍계리 진달래’
    • 입력 2017-10-20 10:45:23
    • 수정2017-10-20 11:04:38
    문화
북한 출신 배우와 남한의 배우가 함께하는 연극 '풍계리 진달래'가 오늘(20일)부터 22일까지 서울 대학로 서완소극장에서 공연된다.

사단법인 새조위(새롭고하나된조국을위한모임)가 주최하는 이 연극은 탈북민들이 겪는 어려움을 탈북배우들과 함께 '연극'이라는 매개체로 환기한다. 이 연극에는 북한이탈주민과 이규석 등 KBS 성우들이 배우로 나선다.

연극의 내용은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에 사는 강진과 수희 부부가 아픈 아들 혁찬을 살릴 돈을 구하기 위해 탈북하면서 겪는 어려움을 현실감 있게 다루고 있다.

주최측은 "북한이탈주민은 우리의 평범한 이웃이며 따뜻한 관심과 배려가 필요한 존재임과 동시에 맞잡으면 미래의 희망을 일구어갈 수 있다는 믿음을 심어주기 위해 기획했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