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혜선은 힘들어”
입력 2017.10.20 (10:55) 수정 2017.10.20 (10:55) TV특종

‘황금빛 내 인생’ 신혜선이 침대 위 쪽잠을 자고 있는 모습이 공개됐다.

KBS 2TV ‘황금빛 내 인생’제작진은 최도경(박시후 분)-서지안(신혜선 분)의 스틸을 공개했다.

앞서 지안은 친딸 바꿔치기 확인 후 해성어패럴 40주년 프로젝트에 자신의 모든 것을 올인하며 해성그룹 가족과 거리를 두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지안이 자신과 지수(서은수 분)의 뒤바뀐 출생에 대해 고백하고 이에 경악한 도경의 표정이 안방극장에 숨막히는 긴장감을 선사,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한껏 고조시켰다.

공개된 스틸에는 핏기 없는 창백한 얼굴로 누워있는 지안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친딸 바꿔치기 진실과 함께 하루하루 살얼음판 같은 삶에 지친 듯 축 쳐진 어깨와 넋이 나간 듯한 지안의 얼굴이 보는 이들까지 울컥하게 만든다.

무엇보다 도경은 충격적인 진실을 접한 후 세상모르게 잠든 지안의 모습이 보기 힘겨운 듯 흔들리는 눈빛과 혼란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이는 두 사람이 해성그룹 친남매가 아니라는 지안의 눈물 고백 이후 상황으로 도경-지안 사이의 심적 거리감이 느껴진다. 이에 과연 앞으로 이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도경은 지안의 위태로움을 간과할 것인지 관심을 자아낸다.
  • “신혜선은 힘들어”
    • 입력 2017-10-20 10:55:09
    • 수정2017-10-20 10:55:37
    TV특종

‘황금빛 내 인생’ 신혜선이 침대 위 쪽잠을 자고 있는 모습이 공개됐다.

KBS 2TV ‘황금빛 내 인생’제작진은 최도경(박시후 분)-서지안(신혜선 분)의 스틸을 공개했다.

앞서 지안은 친딸 바꿔치기 확인 후 해성어패럴 40주년 프로젝트에 자신의 모든 것을 올인하며 해성그룹 가족과 거리를 두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지안이 자신과 지수(서은수 분)의 뒤바뀐 출생에 대해 고백하고 이에 경악한 도경의 표정이 안방극장에 숨막히는 긴장감을 선사,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한껏 고조시켰다.

공개된 스틸에는 핏기 없는 창백한 얼굴로 누워있는 지안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친딸 바꿔치기 진실과 함께 하루하루 살얼음판 같은 삶에 지친 듯 축 쳐진 어깨와 넋이 나간 듯한 지안의 얼굴이 보는 이들까지 울컥하게 만든다.

무엇보다 도경은 충격적인 진실을 접한 후 세상모르게 잠든 지안의 모습이 보기 힘겨운 듯 흔들리는 눈빛과 혼란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이는 두 사람이 해성그룹 친남매가 아니라는 지안의 눈물 고백 이후 상황으로 도경-지안 사이의 심적 거리감이 느껴진다. 이에 과연 앞으로 이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도경은 지안의 위태로움을 간과할 것인지 관심을 자아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