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기업 인수합병 기대에 상승 출발
입력 2017.11.07 (00:57) 국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오늘 브로드컴의 퀄컴 인수 계획 소식 등에 상승세로 출발했다.

장 초반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99포인트(0.01%) 상승한 23,542.18을,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0.57포인트(0.02%) 높은 2,588.41을 각각 나타냈다. 나스닥지수는 11.97포인트(0.18%) 오른 6,776.41에 움직였다.

시장은 일부 기업의 인수·합병(M&A)과 실적 발표 등을 주목하고 있다.

개장 전 거래에서 반도체업체인 퀄컴의 주가는 브로드컴의 인수 제안 소식에 5% 상승했고, 브로드컴의 주가도 2.3% 올랐다.

시장 참가자들은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 이사가 차기 의장으로 선임된 이후 연준 수뇌부 변화가 시장에 미치는 영향도 주목하고 있다.

뉴욕 연방준비은행은 윌리엄 더들리 총재가 오늘 평소 임기보다 6개월 정도 빠른 내년 중반 쯤 사임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올해 3분기 기업들의 실적이 세계 경제에 대한 시장의 자신감을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는 일부 차익 시현 매물로 장 초반 하락했으나 장중 상승세로 돌아섰다. 국제유가는 주요 산유국의 감산 연장 기대로 올랐다.
  • 뉴욕증시, 기업 인수합병 기대에 상승 출발
    • 입력 2017-11-07 00:57:57
    국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오늘 브로드컴의 퀄컴 인수 계획 소식 등에 상승세로 출발했다.

장 초반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99포인트(0.01%) 상승한 23,542.18을,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0.57포인트(0.02%) 높은 2,588.41을 각각 나타냈다. 나스닥지수는 11.97포인트(0.18%) 오른 6,776.41에 움직였다.

시장은 일부 기업의 인수·합병(M&A)과 실적 발표 등을 주목하고 있다.

개장 전 거래에서 반도체업체인 퀄컴의 주가는 브로드컴의 인수 제안 소식에 5% 상승했고, 브로드컴의 주가도 2.3% 올랐다.

시장 참가자들은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 이사가 차기 의장으로 선임된 이후 연준 수뇌부 변화가 시장에 미치는 영향도 주목하고 있다.

뉴욕 연방준비은행은 윌리엄 더들리 총재가 오늘 평소 임기보다 6개월 정도 빠른 내년 중반 쯤 사임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올해 3분기 기업들의 실적이 세계 경제에 대한 시장의 자신감을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는 일부 차익 시현 매물로 장 초반 하락했으나 장중 상승세로 돌아섰다. 국제유가는 주요 산유국의 감산 연장 기대로 올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