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바른정당 “한미정상 북핵해결 원칙 환영…우려와 아쉬움도”
입력 2017.11.07 (19:12) 수정 2017.11.07 (19:18) 정치
바른정당은 7일(오늘) "제재와 압박을 통한 북핵 문제 해결의 원칙을 재확인하고, 한미간의 깊은 동맹을 재천명한 한미정상의 발표를 환영하고 지지한다"고 말했다.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간 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남은 기간 더 많은 성과와 한미 간 신뢰 구축이 있기를 기대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수석대변인은 그러나 "우려와 아쉬움은 여전히 있다"며 "긴박한 한반도 정세 속에서의 한미 정상회담이었지만, 단독도, 확대회담도, 차담도 너무 짧았다. 회담을 위한 회담이 아니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 바른정당 “한미정상 북핵해결 원칙 환영…우려와 아쉬움도”
    • 입력 2017-11-07 19:12:11
    • 수정2017-11-07 19:18:46
    정치
바른정당은 7일(오늘) "제재와 압박을 통한 북핵 문제 해결의 원칙을 재확인하고, 한미간의 깊은 동맹을 재천명한 한미정상의 발표를 환영하고 지지한다"고 말했다.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간 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남은 기간 더 많은 성과와 한미 간 신뢰 구축이 있기를 기대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수석대변인은 그러나 "우려와 아쉬움은 여전히 있다"며 "긴박한 한반도 정세 속에서의 한미 정상회담이었지만, 단독도, 확대회담도, 차담도 너무 짧았다. 회담을 위한 회담이 아니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