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트럼프 “김정은, 폭군·독재자…美 시험 말라”
입력 2017.11.08 (21:01) 수정 2017.11.08 (21:4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 대통령으로서는 24년 만에 트럼프 대통령이 우리 국회에서 연설을 갖고, 북한의 김정은에게 탄도 미사일과 핵 개발을 중단하라고 거듭 요구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힘으로 평화를 지킬 것이라며 미국을 시험하지 말라고 경고했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트럼프 대통령 부부가 의원들의 박수를 받으며 국회 본회의장에 들어옵니다.

연단에 선 트럼프 대통령은 연설 대부분을 북한 김정은을 겨냥한 강도 높은 경고 메시지에 할애했습니다.

우선, 김정은을 폭군,독재자로 규정하고 미국 현정부는 자제력을 보였던 과거 정부와 다르다고 단언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지금 정부는 과거 정부와 비교했을 때 매우 다른 정부입니다. 우리를 과소평가하지 마십시오. 또한, 우리를 시험하지도 마십시오."

힘으로 평화를 지키겠다면서 미국이나 동맹국이 협박,공격받는 것을 결코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완전한 핵 포기가 대화의 전제조건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탄도 미사일 개발을 멈추고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총체적 비핵화를 해야합니다."

전세계를 향해선 북한의 잔혹한 체제를 고립시켜야 한다, 어떤 형태의 지원도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중국과 러시아를 직접 거론하며 유엔 안보리 결의안 완전 이행, 북한과 외교 관계 격하, 무역, 기술 관계 단절을 요구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 트럼프 “김정은, 폭군·독재자…美 시험 말라”
    • 입력 2017-11-08 21:01:51
    • 수정2017-11-08 21:45:19
    뉴스 9
<앵커 멘트>

미국 대통령으로서는 24년 만에 트럼프 대통령이 우리 국회에서 연설을 갖고, 북한의 김정은에게 탄도 미사일과 핵 개발을 중단하라고 거듭 요구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힘으로 평화를 지킬 것이라며 미국을 시험하지 말라고 경고했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트럼프 대통령 부부가 의원들의 박수를 받으며 국회 본회의장에 들어옵니다.

연단에 선 트럼프 대통령은 연설 대부분을 북한 김정은을 겨냥한 강도 높은 경고 메시지에 할애했습니다.

우선, 김정은을 폭군,독재자로 규정하고 미국 현정부는 자제력을 보였던 과거 정부와 다르다고 단언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지금 정부는 과거 정부와 비교했을 때 매우 다른 정부입니다. 우리를 과소평가하지 마십시오. 또한, 우리를 시험하지도 마십시오."

힘으로 평화를 지키겠다면서 미국이나 동맹국이 협박,공격받는 것을 결코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완전한 핵 포기가 대화의 전제조건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탄도 미사일 개발을 멈추고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총체적 비핵화를 해야합니다."

전세계를 향해선 북한의 잔혹한 체제를 고립시켜야 한다, 어떤 형태의 지원도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중국과 러시아를 직접 거론하며 유엔 안보리 결의안 완전 이행, 북한과 외교 관계 격하, 무역, 기술 관계 단절을 요구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