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축구영웅 마라도나, 베네수엘라서 TV프로 진행 논란
입력 2017.11.09 (06:26) 수정 2017.11.09 (07:3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아르헨티나의 축구영웅 마라도나가 내년 러시아 월드컵 기간에 베네수엘라의 TV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야권은 국민이 식량난에 고통을 겪고 국가가 부도위기인데도 거액의 출연료가 건네졌다며 비판했습니다.

상파울루에서 이재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베네수엘라 마두로 대통령과 축구공을 주고 받는 아르헨티나 축구영웅 디에고 마라도나.

마라도나는 내년 러시아 월드컵 기간에 베네수엘라 정부가 지분을 소유한 방송사에서 일일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마라도나가 이 방송사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것은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이후 두번째입니다.

<녹취> 마라도나 : "우리 모두는 마두로 대통령의 군인입니다. 위대한 국가의 군인입니다."

이전부터 중남미 좌파국가를 지지하는 정치적 발언과 행보를 보여 온 마라도나.

제헌의회 투표 강행 이후 국제사회의 비난을 받고 있는 마두로 대통령을 옹호하는 발언은 이어져 나왔습니다.

<녹취> 마라도나 : "베네수엘라를 위해 일하는 마두로 대통령 만세! (마라도나 만세!)"

야권과 반정부 인사들은 반발했습니다.

식량과 생필품이 부족해 국민이 고통을 겪고 국가가 부도위기에 처했는데도 정부가 거액의 계약금을 건넸다고 비판했습니다.

상파울루에서 KBS 뉴스 이재환입니다.
  • 축구영웅 마라도나, 베네수엘라서 TV프로 진행 논란
    • 입력 2017-11-09 06:27:14
    • 수정2017-11-09 07:34:44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아르헨티나의 축구영웅 마라도나가 내년 러시아 월드컵 기간에 베네수엘라의 TV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야권은 국민이 식량난에 고통을 겪고 국가가 부도위기인데도 거액의 출연료가 건네졌다며 비판했습니다.

상파울루에서 이재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베네수엘라 마두로 대통령과 축구공을 주고 받는 아르헨티나 축구영웅 디에고 마라도나.

마라도나는 내년 러시아 월드컵 기간에 베네수엘라 정부가 지분을 소유한 방송사에서 일일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마라도나가 이 방송사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것은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이후 두번째입니다.

<녹취> 마라도나 : "우리 모두는 마두로 대통령의 군인입니다. 위대한 국가의 군인입니다."

이전부터 중남미 좌파국가를 지지하는 정치적 발언과 행보를 보여 온 마라도나.

제헌의회 투표 강행 이후 국제사회의 비난을 받고 있는 마두로 대통령을 옹호하는 발언은 이어져 나왔습니다.

<녹취> 마라도나 : "베네수엘라를 위해 일하는 마두로 대통령 만세! (마라도나 만세!)"

야권과 반정부 인사들은 반발했습니다.

식량과 생필품이 부족해 국민이 고통을 겪고 국가가 부도위기에 처했는데도 정부가 거액의 계약금을 건넸다고 비판했습니다.

상파울루에서 KBS 뉴스 이재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