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트럼프 “힘으로 평화 지킨다…美 시험 말라”
입력 2017.11.09 (06:32) 수정 2017.11.09 (06:3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미국 대통령으로는 24년만에 우리 국회에서 연설했습니다.

북한 김정은을 향해 핵과 미사일 개발을 중단하라고 요구했고 미국을 시험하지 말라고 경고했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트럼프 대통령 부부가 의원들의 박수를 받으며 국회 본회의장에 들어옵니다.

연단에 선 트럼프 대통령은 연설 대부분을 북한 김정은을 겨냥한 강도 높은 경고 메시지에 할애했습니다.

우선, 김정은을 폭군,독재자로 규정하고 미국 현정부는 자제력을 보였던 과거 정부와 다르다고 단언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지금 정부는 과거 정부와 비교했을 때 매우 다른 정부입니다. 우리를 과소평가하지 마십시오. 또한, 우리를 시험하지도 마십시오."

힘으로 평화를 지키겠다면서 미국이나 동맹국이 협박,공격받는 것을 결코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완전한 핵 포기가 대화의 전제조건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탄도미사일 개발을 멈추고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총체적 비핵화를 해야 합니다."

전세계를 향해선 북한의 잔혹한 체제를 고립시켜야 한다, 어떤 형태의 지원도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중국과 러시아를 직접 거론하며 유엔 안보리 결의안 완전 이행, 북한과 외교 관계 격하, 무역, 기술 관계 단절을 요구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 트럼프 “힘으로 평화 지킨다…美 시험 말라”
    • 입력 2017-11-09 06:33:04
    • 수정2017-11-09 06:38:4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미국 대통령으로는 24년만에 우리 국회에서 연설했습니다.

북한 김정은을 향해 핵과 미사일 개발을 중단하라고 요구했고 미국을 시험하지 말라고 경고했습니다.

황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트럼프 대통령 부부가 의원들의 박수를 받으며 국회 본회의장에 들어옵니다.

연단에 선 트럼프 대통령은 연설 대부분을 북한 김정은을 겨냥한 강도 높은 경고 메시지에 할애했습니다.

우선, 김정은을 폭군,독재자로 규정하고 미국 현정부는 자제력을 보였던 과거 정부와 다르다고 단언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지금 정부는 과거 정부와 비교했을 때 매우 다른 정부입니다. 우리를 과소평가하지 마십시오. 또한, 우리를 시험하지도 마십시오."

힘으로 평화를 지키겠다면서 미국이나 동맹국이 협박,공격받는 것을 결코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완전한 핵 포기가 대화의 전제조건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탄도미사일 개발을 멈추고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총체적 비핵화를 해야 합니다."

전세계를 향해선 북한의 잔혹한 체제를 고립시켜야 한다, 어떤 형태의 지원도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중국과 러시아를 직접 거론하며 유엔 안보리 결의안 완전 이행, 북한과 외교 관계 격하, 무역, 기술 관계 단절을 요구했습니다.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