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배종옥 + 노희경 작가 + 김규태 연출, tvN ‘라이브’
입력 2017.11.09 (09:40) TV특종
연기파 배우 배종옥이 tvN 의 최고 기대작 ‘라이브 (LIVE)’ (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로 차기작을 결정하며 활발한 연기행보를 이어간다.

매 작품 속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안방극장뿐만 아니라 스크린까지 많은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배우 배종옥이 ‘라이브 (LIVE)’를 통해 또 다른 변신을 예고했다.

배종옥이 연기하는 안장미는 경찰서 여청계 수사팀 경감이자 오양촌(배성우 분)의 아내이다. 한때 경찰계의 총망 받던 경찰이었지만 가족들 돌보느라 몸도 마음도 지쳐버린 상태. 다시 한 번 스스로를 채찍질하며 재기를 꿈꾸는 인물이다.

특히 배종옥은 이번 드라마 ‘라이브 (LIVE)’ 를 통해 노희경 작가와 근 5년만의 재회, 두 사람이 가져올 시너지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tvN ‘라이브 (LIVE) 는 내년 상반기에 방영될 예정이다.
  • 배종옥 + 노희경 작가 + 김규태 연출, tvN ‘라이브’
    • 입력 2017-11-09 09:40:49
    TV특종
연기파 배우 배종옥이 tvN 의 최고 기대작 ‘라이브 (LIVE)’ (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로 차기작을 결정하며 활발한 연기행보를 이어간다.

매 작품 속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안방극장뿐만 아니라 스크린까지 많은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배우 배종옥이 ‘라이브 (LIVE)’를 통해 또 다른 변신을 예고했다.

배종옥이 연기하는 안장미는 경찰서 여청계 수사팀 경감이자 오양촌(배성우 분)의 아내이다. 한때 경찰계의 총망 받던 경찰이었지만 가족들 돌보느라 몸도 마음도 지쳐버린 상태. 다시 한 번 스스로를 채찍질하며 재기를 꿈꾸는 인물이다.

특히 배종옥은 이번 드라마 ‘라이브 (LIVE)’ 를 통해 노희경 작가와 근 5년만의 재회, 두 사람이 가져올 시너지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tvN ‘라이브 (LIVE) 는 내년 상반기에 방영될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