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7 헤드라인]
입력 2017.11.09 (18:59) 수정 2017.11.09 (19:0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중 정상 “북핵 포기하도록 압박”

미중 정상회담에서 양국은 북한 문제에 대해 과거의 전철을 밟지 않을 것이며, 북한이 핵과 미사일 도발을 포기하도록 함께 압박하기로 했습니다.

김관진 “사이버사령부 활동 MB에 보고”

군 사이버사령부를 통한 인터넷 여론조작 혐의로 검찰조사를 받은 김관진 전 국방장관이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사이버사의 활동을 보고하고 관련 지시를 받았다고 진술했습니다.

‘영세사업’ 최저임금 지원…1인당 월 13만 원

정부가 30인 미만 영세사업장에 최저임금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내년에 한해 근로자 1인당 월 최대 13만 원까지 보조금이 지급됩니다.

‘인증 조작’ 외제 차 6만 대 불법 수입

배출가스 인증 서류를 조작해 고가 외제차 6만여대를 불법으로 국내에 들여온 수입업체 3곳이 적발됐습니다. 이들 업체엔 과징금 7백억원이 부과됐습니다.
  • [뉴스7 헤드라인]
    • 입력 2017-11-09 18:52:20
    • 수정2017-11-09 19:08:41
    뉴스 7
미·중 정상 “북핵 포기하도록 압박”

미중 정상회담에서 양국은 북한 문제에 대해 과거의 전철을 밟지 않을 것이며, 북한이 핵과 미사일 도발을 포기하도록 함께 압박하기로 했습니다.

김관진 “사이버사령부 활동 MB에 보고”

군 사이버사령부를 통한 인터넷 여론조작 혐의로 검찰조사를 받은 김관진 전 국방장관이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사이버사의 활동을 보고하고 관련 지시를 받았다고 진술했습니다.

‘영세사업’ 최저임금 지원…1인당 월 13만 원

정부가 30인 미만 영세사업장에 최저임금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내년에 한해 근로자 1인당 월 최대 13만 원까지 보조금이 지급됩니다.

‘인증 조작’ 외제 차 6만 대 불법 수입

배출가스 인증 서류를 조작해 고가 외제차 6만여대를 불법으로 국내에 들여온 수입업체 3곳이 적발됐습니다. 이들 업체엔 과징금 7백억원이 부과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