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1월 9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17.11.09 (20:22) 수정 2017.11.09 (20:28)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중 정상회담…“과거 전철 밟지 않겠다”

자금성을 통째로 비운 중국의 극진한 환대 속에 오늘 미중 정상회담이 열렸습니다.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주석은 과거 실패했던 북한 핵 문제 접근법의 전철을 밟지 않겠다고 합의했습니다.

‘신 남방정책’ 추진…교역규모 2천억 달러로

인도네시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아세안과의 협력 관계를 획기적으로 발전시킬 신 남방정책을 추진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교역도 2020년까지 2천억 달러 규모로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여 “성역 없이 수사”…야 “정치 보복성 수사”

검찰의 적폐수사와 변창훈 검사 투신 사망사건을 두고 여야 공방이 격화되고 있습니다. 여당은 성역없는 수사를 촉구했고 야권은 무리한 정치 보복성 수사를 중단을 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영세업체 최저임금 지원…1인당 13만 원

정부가 30인 미만 영세 사업장에 1인당 월 13만 원까지 임금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아파트 경비원이나 청소원을 둔 사업주는 30인 이상 사업장이라도 지원이 가능합니다.

못 믿을 ‘사용 후기’…가짜 계정 7만 개

포털 사이트에서 가짜 사용 후기 등을 올리는 수법으로 불법 광고를 한 업체들이 대거 적발됐습니다.차명 휴대전화로 만든 가짜 계정 7만 개가 동원됐습니다.
  • [11월 9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17-11-09 20:04:35
    • 수정2017-11-09 20:28:15
    뉴스
미·중 정상회담…“과거 전철 밟지 않겠다”

자금성을 통째로 비운 중국의 극진한 환대 속에 오늘 미중 정상회담이 열렸습니다.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주석은 과거 실패했던 북한 핵 문제 접근법의 전철을 밟지 않겠다고 합의했습니다.

‘신 남방정책’ 추진…교역규모 2천억 달러로

인도네시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아세안과의 협력 관계를 획기적으로 발전시킬 신 남방정책을 추진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교역도 2020년까지 2천억 달러 규모로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여 “성역 없이 수사”…야 “정치 보복성 수사”

검찰의 적폐수사와 변창훈 검사 투신 사망사건을 두고 여야 공방이 격화되고 있습니다. 여당은 성역없는 수사를 촉구했고 야권은 무리한 정치 보복성 수사를 중단을 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영세업체 최저임금 지원…1인당 13만 원

정부가 30인 미만 영세 사업장에 1인당 월 13만 원까지 임금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아파트 경비원이나 청소원을 둔 사업주는 30인 이상 사업장이라도 지원이 가능합니다.

못 믿을 ‘사용 후기’…가짜 계정 7만 개

포털 사이트에서 가짜 사용 후기 등을 올리는 수법으로 불법 광고를 한 업체들이 대거 적발됐습니다.차명 휴대전화로 만든 가짜 계정 7만 개가 동원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