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준표, 베트남 출국…韓기업 ‘리쇼어링’ 방안 모색
입력 2017.11.20 (07:40) 수정 2017.11.20 (07:40) 정치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경제' 행보를 위해 20일(오늘) 베트남으로 출국한다.

홍 대표는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베트남 호찌민을 찾아, 현지에 진출한 우리 기업의 국내 복귀(리쇼어링·Re-shoring) 방안 모색에 나선다.

21일에는 베트남에 진출한 삼성전자 및 한국기업, 한인상공인연합회를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해외 진출 기업이 국내로 돌아올 수 있는 여건 등에 대해 논의한다.

홍 대표는 그간 문재인 정부의 기업 옥죄기식 경제 정책으로 국내 기업의 '오프쇼어링'(생산기지 해외이전) 사태가 가속화하고 있다는 점을 비판하며, 해외 진출 기업의 '리쇼어링'을 위한 여건 마련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해왔다.

홍 대표는 또 응웬 티엔 난(Nguyen Thien Nhan) 베트남 공산당 호찌민시 당서기와 응웬 탄 퐁(Nguyen Thanh Phong) 호찌민시 인민위원장(시장) 등 집권당 인사들과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눈다.

22일에는 호찌민·경주 세계문화엑스포 현장을 방문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홍준표, 베트남 출국…韓기업 ‘리쇼어링’ 방안 모색
    • 입력 2017-11-20 07:40:08
    • 수정2017-11-20 07:40:36
    정치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경제' 행보를 위해 20일(오늘) 베트남으로 출국한다.

홍 대표는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베트남 호찌민을 찾아, 현지에 진출한 우리 기업의 국내 복귀(리쇼어링·Re-shoring) 방안 모색에 나선다.

21일에는 베트남에 진출한 삼성전자 및 한국기업, 한인상공인연합회를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해외 진출 기업이 국내로 돌아올 수 있는 여건 등에 대해 논의한다.

홍 대표는 그간 문재인 정부의 기업 옥죄기식 경제 정책으로 국내 기업의 '오프쇼어링'(생산기지 해외이전) 사태가 가속화하고 있다는 점을 비판하며, 해외 진출 기업의 '리쇼어링'을 위한 여건 마련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해왔다.

홍 대표는 또 응웬 티엔 난(Nguyen Thien Nhan) 베트남 공산당 호찌민시 당서기와 응웬 탄 퐁(Nguyen Thanh Phong) 호찌민시 인민위원장(시장) 등 집권당 인사들과 만나 양국 간 경제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눈다.

22일에는 호찌민·경주 세계문화엑스포 현장을 방문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