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나라-손호준, 마지막 방송 앞두고 ‘눈물애교’
입력 2017.11.20 (13:06) TV특종
‘고백부부’ 장나라-손호준이 마지막 회 대본을 들고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KBS 2TV ‘고백부부’(연출 하병훈/작가 권혜주/제작 고백부부 문전사, ㈜콘텐츠 지음, KBSN)가 지난 18일(토) 마지막 회를 앞두고 장나라와 손호준이 종영을 아쉬워하며 눈물 애교를 보이는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장나라와 손호준이 눈물 짓고 있는 막방 인증샷을 공개해 더욱 애타게 만들고 있다. 이들 부부는 눈물짓는 모습을 하며 ‘고백부부’ 포스터로 장식된 마지막 대본을 함께 들고 있어 눈길을 끈다. 장난스럽게 휴지 눈물로 마지막 방송의 아쉬움을 한껏 표현하고 있다. 특히, 장나라와 손호준은 두 손으로 마지막 대본을 꼭 붙잡고 있어 고백부부의 마지막을 놓치지 않으려는 모습이다.

장나라는 “모두들 바쁜 현장에서 많이 수고해주시고 애써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이쁜 친구들 덕에 연기하는 동안 행복했고 진짜 특별한 여행을 다녀온 듯 했다”며 “함께 해주신 시청자 분들께 고개 숙여 감사 인사 드린다. 따뜻한 반응이 정말 큰 기쁨이 되었다. 오래도록 잊지 못할 시간이었다”며 동료, 스탭, 시청자분들에 대한 감사로 종영 소감을 전했다.

손호준은 “배우, 스태프 할 것 없이 모든 합이 좋았던 작품이었다”며 “’고백부부’에 많은 관심 주셔서 감사하고 마지막 회까지 많은 사랑 부탁 드린다”며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 장나라-손호준, 마지막 방송 앞두고 ‘눈물애교’
    • 입력 2017-11-20 13:06:38
    TV특종
‘고백부부’ 장나라-손호준이 마지막 회 대본을 들고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KBS 2TV ‘고백부부’(연출 하병훈/작가 권혜주/제작 고백부부 문전사, ㈜콘텐츠 지음, KBSN)가 지난 18일(토) 마지막 회를 앞두고 장나라와 손호준이 종영을 아쉬워하며 눈물 애교를 보이는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장나라와 손호준이 눈물 짓고 있는 막방 인증샷을 공개해 더욱 애타게 만들고 있다. 이들 부부는 눈물짓는 모습을 하며 ‘고백부부’ 포스터로 장식된 마지막 대본을 함께 들고 있어 눈길을 끈다. 장난스럽게 휴지 눈물로 마지막 방송의 아쉬움을 한껏 표현하고 있다. 특히, 장나라와 손호준은 두 손으로 마지막 대본을 꼭 붙잡고 있어 고백부부의 마지막을 놓치지 않으려는 모습이다.

장나라는 “모두들 바쁜 현장에서 많이 수고해주시고 애써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이쁜 친구들 덕에 연기하는 동안 행복했고 진짜 특별한 여행을 다녀온 듯 했다”며 “함께 해주신 시청자 분들께 고개 숙여 감사 인사 드린다. 따뜻한 반응이 정말 큰 기쁨이 되었다. 오래도록 잊지 못할 시간이었다”며 동료, 스탭, 시청자분들에 대한 감사로 종영 소감을 전했다.

손호준은 “배우, 스태프 할 것 없이 모든 합이 좋았던 작품이었다”며 “’고백부부’에 많은 관심 주셔서 감사하고 마지막 회까지 많은 사랑 부탁 드린다”며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