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짐바브웨 무가베 탄핵절차 착수 초읽기…최후통첩 시한 끝나가
입력 2017.11.20 (19:50) 수정 2017.11.20 (19:52) 국제
37년째 짐바브웨를 통치해 온 로버트 무가베(93)가 집권당이 제시한 최후통첩 시한 내 공식적으로 사퇴 입장을 발표하지 않으면서 탄핵 위기에 직면했다.

짐바브웨 언론과 영국 BBC, AFP통신 등은 20일(현지시간) 무가베 대통령은 이날 정오가 거의 다 된 시점에도 퇴진 의사를 공개적으로 밝히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짐바브웨 집권당인 '짐바브웨 아프리카 민족동맹 애국전선'(ZANU-PF)이 이날 정오까지 퇴진하지 않으면 탄핵을 추진하겠다고 한 최후통첩을 사실상 거부한 것으로 보인다.

미국 CNN이 이날 오전 소식통을 인용해 "무가베 대통령이 조건부 사임에 합의했다"고 전했지만, 그의 퇴진 가능성에 관한 어떠한 공식 발표도 아직 나오지 않았다.

이에 따라 집권당 주도의 탄핵 절차 개시도 초읽기에 들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패트릭 치나마사 ZANU-PF 법률 담당 비서는 "무가베는 오늘 정오 퇴진 또는 탄핵에 직면할 것"이라며 "우리는 그에게 최후의 경고를 하는 공식 서한을 작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무가베 대통령은 그동안 퇴진에 관한 입장 표명을 공개적으로 한 적이 없다.

전날 밤 국영 TV로 생중계된 대국민 연설에서도 "나에 대한 비판과 국민의 우려를 알고 있다"며 자신을 둘러싼 정치적 혼란에 대해서 인정하면서도 사임에 대한 언급은 일절 없었다.

그러면서 그는 "지금으로부터 몇주 내로 전당대회가 열릴 예정으로 내가 그 대회를 주재할 것"이라며 즉각적으로 물러나지 않겠다는 뜻을 시사했다.

무가베 대통령을 탄핵하려면 짐바브웨 의회에서 의원 3분의 2 이상이 찬성해야 한다. 의회 양원의 다수당인 ZANU-PF는 에머슨 음난가그와 전 부통령 지지세력과 무가베 대통령의 부인 그레이스 여사를 지지하는 파벌 'G40'으로 나뉜 상태다.

현재 의원들이 논의 중인 탄핵 사유는 무가베 가족의 재산 축적, 측근 부패와 권력 남용, 경제 파탄 등이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짐바브웨 무가베 탄핵절차 착수 초읽기…최후통첩 시한 끝나가
    • 입력 2017-11-20 19:50:46
    • 수정2017-11-20 19:52:14
    국제
37년째 짐바브웨를 통치해 온 로버트 무가베(93)가 집권당이 제시한 최후통첩 시한 내 공식적으로 사퇴 입장을 발표하지 않으면서 탄핵 위기에 직면했다.

짐바브웨 언론과 영국 BBC, AFP통신 등은 20일(현지시간) 무가베 대통령은 이날 정오가 거의 다 된 시점에도 퇴진 의사를 공개적으로 밝히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짐바브웨 집권당인 '짐바브웨 아프리카 민족동맹 애국전선'(ZANU-PF)이 이날 정오까지 퇴진하지 않으면 탄핵을 추진하겠다고 한 최후통첩을 사실상 거부한 것으로 보인다.

미국 CNN이 이날 오전 소식통을 인용해 "무가베 대통령이 조건부 사임에 합의했다"고 전했지만, 그의 퇴진 가능성에 관한 어떠한 공식 발표도 아직 나오지 않았다.

이에 따라 집권당 주도의 탄핵 절차 개시도 초읽기에 들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패트릭 치나마사 ZANU-PF 법률 담당 비서는 "무가베는 오늘 정오 퇴진 또는 탄핵에 직면할 것"이라며 "우리는 그에게 최후의 경고를 하는 공식 서한을 작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무가베 대통령은 그동안 퇴진에 관한 입장 표명을 공개적으로 한 적이 없다.

전날 밤 국영 TV로 생중계된 대국민 연설에서도 "나에 대한 비판과 국민의 우려를 알고 있다"며 자신을 둘러싼 정치적 혼란에 대해서 인정하면서도 사임에 대한 언급은 일절 없었다.

그러면서 그는 "지금으로부터 몇주 내로 전당대회가 열릴 예정으로 내가 그 대회를 주재할 것"이라며 즉각적으로 물러나지 않겠다는 뜻을 시사했다.

무가베 대통령을 탄핵하려면 짐바브웨 의회에서 의원 3분의 2 이상이 찬성해야 한다. 의회 양원의 다수당인 ZANU-PF는 에머슨 음난가그와 전 부통령 지지세력과 무가베 대통령의 부인 그레이스 여사를 지지하는 파벌 'G40'으로 나뉜 상태다.

현재 의원들이 논의 중인 탄핵 사유는 무가베 가족의 재산 축적, 측근 부패와 권력 남용, 경제 파탄 등이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