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매일 메뉴는 달라도 먹성은 똑같네…
입력 2017.11.20 (20:49) 수정 2017.11.20 (20:52)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식탁 앞에 앉은 꼬마!

한손으로 빵 한입~ 나머지 손으로 채소 한입~ '양손 먹방'을 선보입니다.

"여러분, 편식이 뭔가요?" 고기 채소 가리지 않고 혼자서도 잘 먹는 꼬마!

중국 베이징에서 찍힌 영상인데요,

때론 콩을 넣고 야무지게 쌈을 싸서~ 때로는 국수를 호로록~ 호로록~ 엄마가 차려주는 집밥을 맛있게 잘 먹어주니 얼마나 예쁘겠어요.

남다른 먹성에 보는 사람까지 군침이 돌 정도이니... '중국음식 홍보대사' 시켜도 될 정도라는 우스갯소리가 나오기도 했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매일 메뉴는 달라도 먹성은 똑같네…
    • 입력 2017-11-20 20:50:54
    • 수정2017-11-20 20:52:45
    글로벌24
식탁 앞에 앉은 꼬마!

한손으로 빵 한입~ 나머지 손으로 채소 한입~ '양손 먹방'을 선보입니다.

"여러분, 편식이 뭔가요?" 고기 채소 가리지 않고 혼자서도 잘 먹는 꼬마!

중국 베이징에서 찍힌 영상인데요,

때론 콩을 넣고 야무지게 쌈을 싸서~ 때로는 국수를 호로록~ 호로록~ 엄마가 차려주는 집밥을 맛있게 잘 먹어주니 얼마나 예쁘겠어요.

남다른 먹성에 보는 사람까지 군침이 돌 정도이니... '중국음식 홍보대사' 시켜도 될 정도라는 우스갯소리가 나오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