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와 생활 정보] ‘건조특보’의 기준은?
입력 2017.11.21 (06:29) 수정 2017.11.21 (08:3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11월 들어 비가 거의 내리지 않았던 동해안 지역의 건조함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동해안에 내려졌던 건조 특보는 점차 내륙으로 확대되고 있는데요.

강아랑 기상캐스터, 현재 건조 특보 현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건조 특보 지역이 조금 더 늘었습니다.

영남 대부분 지역,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일부, 강원 영동 지역에 건조 특보가 발효 중인데요.

강원 동해안에 경우 13일째 건조 특보가 내려져 있는 가운데 건조 경보는 강릉 뿐 아니라 삼척, 양양, 동해, 속초, 고성 등으로 확대됐습니다.

건조 특보가 내려지는 기준이 궁금하실텐데요.

실효 습도가 35%이하인 날이 이틀 이상 지속될 때 건조 주의보가, 실효 습도 25%이하인날이 이틀 이상 지속될 때 건조 경보가 내려집니다.

건조 특보가 내려지면 화재의 위험이 클 뿐 아니라 건강에도 좋지 않은 영향이 있습니다.

습도가 낮아질 경우에는 코, 목 등 호흡기가 건조해지고 피부까지 푸석푸석해지게 됩니다.

평소보다 보습 크림 등을 조금 더 꼼꼼하게 발라주고, 미지근한 물을 꾸준히 섭취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실내의 적정 습도는 40~60% 정도인데요.

식물을 키우거나 집안에 빨래를 널어 적정 습도를 맞추는 것도 좋습니다.

날씨와 생활 정보였습니다.
  • [날씨와 생활 정보] ‘건조특보’의 기준은?
    • 입력 2017-11-21 06:30:41
    • 수정2017-11-21 08:38:45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11월 들어 비가 거의 내리지 않았던 동해안 지역의 건조함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동해안에 내려졌던 건조 특보는 점차 내륙으로 확대되고 있는데요.

강아랑 기상캐스터, 현재 건조 특보 현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건조 특보 지역이 조금 더 늘었습니다.

영남 대부분 지역,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일부, 강원 영동 지역에 건조 특보가 발효 중인데요.

강원 동해안에 경우 13일째 건조 특보가 내려져 있는 가운데 건조 경보는 강릉 뿐 아니라 삼척, 양양, 동해, 속초, 고성 등으로 확대됐습니다.

건조 특보가 내려지는 기준이 궁금하실텐데요.

실효 습도가 35%이하인 날이 이틀 이상 지속될 때 건조 주의보가, 실효 습도 25%이하인날이 이틀 이상 지속될 때 건조 경보가 내려집니다.

건조 특보가 내려지면 화재의 위험이 클 뿐 아니라 건강에도 좋지 않은 영향이 있습니다.

습도가 낮아질 경우에는 코, 목 등 호흡기가 건조해지고 피부까지 푸석푸석해지게 됩니다.

평소보다 보습 크림 등을 조금 더 꼼꼼하게 발라주고, 미지근한 물을 꾸준히 섭취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실내의 적정 습도는 40~60% 정도인데요.

식물을 키우거나 집안에 빨래를 널어 적정 습도를 맞추는 것도 좋습니다.

날씨와 생활 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