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자랜드 유도훈 감독, 경기 중 퇴장으로 벌금 100만원
입력 2017.11.21 (15:50) 수정 2017.11.21 (15:55) 연합뉴스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 유도훈 감독이 KBL로부터 제재금 100만원 징계를 받았다.

KBL은 21일 재정위원회를 열고 "19일 원주 DB와 경기 도중 퇴장당한 유도훈 감독에게 제재금 100만원을 부과한다"고 밝혔다.

유 감독은 판정에 대한 지속적인 항의로 테크니컬 반칙을 두 차례 지적받아 퇴장 조치됐다.

또 18일 안양 KGC인삼공사와 경기에서 5반칙 퇴장을 당한 뒤 부적절한 행위를 한 DB 로드 벤슨에게는 제재금 30만원이 부과됐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전자랜드 유도훈 감독, 경기 중 퇴장으로 벌금 100만원
    • 입력 2017-11-21 15:50:45
    • 수정2017-11-21 15:55:27
    연합뉴스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 유도훈 감독이 KBL로부터 제재금 100만원 징계를 받았다.

KBL은 21일 재정위원회를 열고 "19일 원주 DB와 경기 도중 퇴장당한 유도훈 감독에게 제재금 100만원을 부과한다"고 밝혔다.

유 감독은 판정에 대한 지속적인 항의로 테크니컬 반칙을 두 차례 지적받아 퇴장 조치됐다.

또 18일 안양 KGC인삼공사와 경기에서 5반칙 퇴장을 당한 뒤 부적절한 행위를 한 DB 로드 벤슨에게는 제재금 30만원이 부과됐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