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브리핑] 10여 초만에 ‘와르르’
입력 2017.11.21 (23:18) 수정 2017.11.21 (23:45)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애틀랜타의 상징인 조지아돔이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순간입니다.

돔형 지붕과 7만여 관람석이 눈 깜짝할 사이에 사라지고 희뿌연 연기만 자욱합니다.

해체 공법에는 2톤 이상의 폭발물이 투입됐고, 인근 구장들을 보호하기 위해 5층 높이의 방호벽이 설치됐습니다.

해체되는 데에는 약 15초가 걸렸다는데요,

지난 1992년에 완공된 조지아돔은 4년 뒤 열린 애틀랜타올림픽에서 한국 체조의 여홍철이 은메달을 딴 무대이기도 했습니다.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 [글로벌 브리핑] 10여 초만에 ‘와르르’
    • 입력 2017-11-21 23:20:32
    • 수정2017-11-21 23:45:52
    뉴스라인
미국 애틀랜타의 상징인 조지아돔이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순간입니다.

돔형 지붕과 7만여 관람석이 눈 깜짝할 사이에 사라지고 희뿌연 연기만 자욱합니다.

해체 공법에는 2톤 이상의 폭발물이 투입됐고, 인근 구장들을 보호하기 위해 5층 높이의 방호벽이 설치됐습니다.

해체되는 데에는 약 15초가 걸렸다는데요,

지난 1992년에 완공된 조지아돔은 4년 뒤 열린 애틀랜타올림픽에서 한국 체조의 여홍철이 은메달을 딴 무대이기도 했습니다.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