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英 정부, 모든 브렉시트 결과 대비 4.3조원 할당
입력 2017.11.23 (04:50) 수정 2017.11.23 (05:39) 국제
영국 정부가 모든 가능한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결과에 대비해 30억파운드(약 4조3천억원)의 예산을 할당했다.

필립 해먼드 재무장관은 22일(현지시간) '2017 예산안'을 공개하면서 "브렉시트에 대비해 이미 할당한 7억파운드 이외 앞으로 2년간 30억파운드를 추가로 할당했다"고 밝혔다.

이어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예산을 더 할당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유럽연합과 깊고 특별한 협력 관계를 맺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모든 가능한 결과에 대비하려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한편 영국 정부는 이날 예산안에 담은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지난 3월과 비교해 전반적으로 하향 수정된 수치를 제시했다.

정부는 올해와 내년 및 내후년 경제성장률 전망치로 각각 1.5%, 1.4%, 1.3% 등을 제시했다.

이는 지난 3월에 내놓은 전망치보다 각각 0.5%포인트, 0.2%포인트, 0.3%포인트 낮은 수치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英 정부, 모든 브렉시트 결과 대비 4.3조원 할당
    • 입력 2017-11-23 04:50:34
    • 수정2017-11-23 05:39:00
    국제
영국 정부가 모든 가능한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결과에 대비해 30억파운드(약 4조3천억원)의 예산을 할당했다.

필립 해먼드 재무장관은 22일(현지시간) '2017 예산안'을 공개하면서 "브렉시트에 대비해 이미 할당한 7억파운드 이외 앞으로 2년간 30억파운드를 추가로 할당했다"고 밝혔다.

이어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예산을 더 할당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유럽연합과 깊고 특별한 협력 관계를 맺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모든 가능한 결과에 대비하려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한편 영국 정부는 이날 예산안에 담은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지난 3월과 비교해 전반적으로 하향 수정된 수치를 제시했다.

정부는 올해와 내년 및 내후년 경제성장률 전망치로 각각 1.5%, 1.4%, 1.3% 등을 제시했다.

이는 지난 3월에 내놓은 전망치보다 각각 0.5%포인트, 0.2%포인트, 0.3%포인트 낮은 수치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