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요가 영상 찍는데…“엄마, 뭐 하세요~?”
입력 2017.11.24 (20:47) 수정 2017.11.24 (20:52)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집에서 요가 영상을 찍던 여성이 촬영된 영상을 보고 그만 웃음이 터졌습니다.

귀여운 방해꾼 때문이었는데요.

누구인지? 바로 확인해보시죠.

<리포트>

주인공이 카메라 앞에서 물구나무서기를 하는데...

"방금 뭐가 지나갔나?" 두 살배기 아들이었습니다.

"엄마 이거 뭐하는 건가요?" 장난기 많은 얼굴로 카메라 앞을 왔다 갔다... 기어다닙니다.

캐나다에 사는 칼리 그레이 씨가 요가 영상을 찍으려다 실패했다며 공개한 건데요.

두 살배기 아기는 종종 엄마를 따라 요가 동작을 흉내낸다고 합니다.

그래서일까요? 엄마보다 더 주목받고 싶었는지...

요가 영상에도 등장하며 깜찍한 '씬 스틸러'로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요가 영상 찍는데…“엄마, 뭐 하세요~?”
    • 입력 2017-11-24 20:05:18
    • 수정2017-11-24 20:52:26
    글로벌24
<앵커 멘트>

집에서 요가 영상을 찍던 여성이 촬영된 영상을 보고 그만 웃음이 터졌습니다.

귀여운 방해꾼 때문이었는데요.

누구인지? 바로 확인해보시죠.

<리포트>

주인공이 카메라 앞에서 물구나무서기를 하는데...

"방금 뭐가 지나갔나?" 두 살배기 아들이었습니다.

"엄마 이거 뭐하는 건가요?" 장난기 많은 얼굴로 카메라 앞을 왔다 갔다... 기어다닙니다.

캐나다에 사는 칼리 그레이 씨가 요가 영상을 찍으려다 실패했다며 공개한 건데요.

두 살배기 아기는 종종 엄마를 따라 요가 동작을 흉내낸다고 합니다.

그래서일까요? 엄마보다 더 주목받고 싶었는지...

요가 영상에도 등장하며 깜찍한 '씬 스틸러'로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