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상화폐 열풍’ 비트코인 뛰니 이더리움도 껑충
입력 2017.11.25 (02:40) 수정 2017.11.25 (02:51) 국제
대표적인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급등세를 이어가자, 라이벌격인 '이더리움' 가격도 치솟고 있다고 경제매체 CNBC가 보도했다.

가상화폐 웹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더리움은 전날 425.55달러까지 오르면서 사상 최고가를 갈아치웠다.

이더리움 가격은 올해 들어 5천% 이상 뛰었다.

시가총액이 400억 달러, 우리 돈으로 43조5천억 원을 웃돌면서 비트코인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

이더리움은 결제 기능에 집중하는 비트코인과 달리 '블록체인'이라는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보안 기술 등에 활용된다.

CNBC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모두 급등세를 이어갈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비트코인은 현재 8,000달러 선을 돌파했다.

[사진출처 : 이더리움 제공]
  • ‘가상화폐 열풍’ 비트코인 뛰니 이더리움도 껑충
    • 입력 2017-11-25 02:40:49
    • 수정2017-11-25 02:51:45
    국제
대표적인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가격이 급등세를 이어가자, 라이벌격인 '이더리움' 가격도 치솟고 있다고 경제매체 CNBC가 보도했다.

가상화폐 웹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더리움은 전날 425.55달러까지 오르면서 사상 최고가를 갈아치웠다.

이더리움 가격은 올해 들어 5천% 이상 뛰었다.

시가총액이 400억 달러, 우리 돈으로 43조5천억 원을 웃돌면서 비트코인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

이더리움은 결제 기능에 집중하는 비트코인과 달리 '블록체인'이라는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보안 기술 등에 활용된다.

CNBC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모두 급등세를 이어갈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비트코인은 현재 8,000달러 선을 돌파했다.

[사진출처 : 이더리움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